탁재훈 아내, 성격차로 갈라진 부부연 '이제안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탁재훈 아내'

성듀오 컨츄리 꼬꼬 출신이자, 방송인 탁재훈이 아내 이효림 씨와 성격 차이로 이혼 소송 중이다. 지난 7월 30일 법조계에 따르면 탁재훈이 지난 6월 법률대리인을 통해 아내 이효림 씨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했다.


2001년 결혼식을 올려 슬하에 1남1녀 탁소율, 탁유단을 둔 탁재훈, 이효림 부부는 결혼 13년 만에 파경 위기를 맞았다. 탁재훈은 지난해 불법도박 혐의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은 상태이며, 부인 이효림 씨는 강남에서 요리 스튜디오를 경영하고 있는 미모의 재원으로 알려졌다.


탁재훈의 한 측근은 "탁재훈이 아내와 아이들을 미국에 보내고, 2년간 '기러기 아빠' 생활을 하면서 가족들 간에 거리감이 생기게 된 것 같다"면서 "특히 지난해 탁재훈이 불법도박혐의로 재판을 받고, 방송 활동을 모두 접으면서 두 사람 사이에 감정의 골이 깊어진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과거 SBS '좋은 아침'에 출연했던 탁재훈은 "아내를 처음 만났을 때 아내가 먼저 프러포즈했다. 애프터 신청도, 결혼하자는 말도, 당시 프랑스 유학 중이던 아내가 먼저 전화로 말했다"며, 아내의 매력에 대해선 "평범하지 않다. 안방에 있는데 힐을 신고 들어오더니 나를 위해 춤을 보여준다고 했다. 불을 끄고 춤을 추기 시작하는데 범상치 않은 춤이였다"고 말해 시청자들의 놀라움을 자아낸 바 있다.


한편, 172cm의 훤칠한 키를 자랑하는 이효림 씨는 국내 굴지의 식품 회사를 이끌어 온 진보 식품 회장의 막내 딸이다. 이 곳은 김치업계의 1세대 주자로 알려져 있다. 


또한 탁재훈 아버지는 서울경기인천지역 레미콘 협회 회장사인 국민레미콘의 CEO인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SBS '좋은 아침'>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5:32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5:32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5:32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5:32 11/30
  • 금 : 2067.10상승 6.915:32 11/30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북극발 한파…'출근길 롱패딩 필수'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