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 해킹프로그램 의혹, 새정치 "국정원 변명, 설득력 없는 황당한 언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정원 해킹프로그램'
'국정원 해킹프로그램'
'국정원 해킹프로그램'

새정치민주연합은 15일 "해킹프로그램의 구입 용도가 '대북감시용', '연구용'이었다는 국정원의 변명은 눈곱만큼의 설득력도 없는 황당한 언사"라고 지적했다.

새정치민주연합 유은혜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국정원이 맛집 블로그 등 일반인이 관심을 가질만한 정보를 미끼로 해서 해킹을 시도했다는 새로운 정황이 드러났다. 국정원의 변명대로라면 북한 공작원이 떡볶이 맛집을 찾아다닌다는 것인데, 이런 것을 사리에 맞는 해명이라고 생각하라는 것인가"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유 대변인은 "보이스피싱 범죄자들이나 쓰는 스미싱 수법으로 무슨 연구를 했다는 것인지도 묻지 않을 수 없다"며 "해킹업체 내부 자료를 통해서 매일 새로운 사실들이 추가로 드러나고 있는 상황에서 이런 허술하기 짝이 없는 변명만 내놓고 있는 국정원의 태도에서 국민과 언론을 바보 취급하는 오만함이 묻어난다"고 날을 세웠다.

그는 "우리는 국정원이 휴대폰 감청법으로 불리는 통신비밀보호법 개정에 열을 올렸던 것을 기억하고 있다"며 "이병호 국정원장은 국민을 대상으로 사찰을 했다면 어떤 처벌도 받겠다고 말했는데 뻔뻔하다는 생각을 떨치기 어렵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진상이 밝혀지면 개인 일탈로 몰아가거나 원장 혼자 책임지고 물러날 생각을 하고 있는 것 같은데 그렇게 어물쩍 넘어갈 수 없을 것임을 분명히 경고한다"며 "국정원은 해킹프로그램 구입부터 해킹팀의 구성, 운영 내역까지 모든 의문점에 대해서 낱낱이 밝힐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