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아들 병역 의혹 제기, 국가에 도전하는 것"… 새누리, 공개 재신검 요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원순 아들 병역 의혹'


새누리당 의원들과 박원순 서울시장이 박주신씨의 병역 비리 의혹을 두고 맞붙었다.


새누리당 신상진 의원은 6일 서울시청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박 시장에 "의혹을 빨리 멋있게 해결하는 방안이 있다"며 박주신씨의 공개 재신검을 요구했다. 이에 박 시장은 "아들 병역비리 의혹을 또다시 제기하는 것은 국가기관의 권위에 도전하는 것"이라고 맞받았다.


신 의원은 "박 시장이 왜 과거에 시민단체활동을 한 입장에서 문제를 이렇게 풀까 의문"이라며 "MRI가 맞다 주장하지만 세브란스 검사도 믿지 못하는 의사들도 있고, 여론도 있다"고 말했다.


그러자 박 시장은 "이건 지난 시간에 걸쳐서 6번이나 국가기관이 문제 없다고 밝힌 사안"이라며 "무혐의 처분 내렸고, 국감장에서 병무청장도 아무 문제 없다고 말씀한 사안"이라고 반박했다.


새누리당 이노근 의원도 "(박 시장) 본인만 옳다고 하면 의혹만 증폭된다"며 재신검을 재차 요구했다. 이에 박 시장은 "계속 문제제기 하니까 이것은 '박원순 죽이기'라는 얘기도 있다"며 "국가기관이 일치해서 문제가 없다고 했는데 이것이야말로 정치적"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박원순 아들 병역 의혹' 박원순 서울시장이 6일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서울시 국정감사에서 현안보고를 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박원순 아들 병역 의혹' 박원순 서울시장이 6일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서울시 국정감사에서 현안보고를 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