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상락 전 교육장, 전국 최고령 물리치료사 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상락 전 교육장, 전국 최고령 물리치료사 합격
38년 동안 일선 학교에서 선생님으로 또 전남도교육청 교육공무원으로 재직한 뒤 지난 2011년 교육장으로 정년퇴임한 서상락(68)씨가 물리치료사 국가고시 시험에 전국 최고령으로 합격해 화제가 되고 있다.

그는 오랜 공직생활을 마감하고 지난 2013년 3월 전남과학대 물리치료학과에 신입생으로 입학, 만학의 길을 걸어온 서씨는 3년 대학 전 과정을 하루도 빠짐없이 성실히 학업에 전념, 어린 학생들도 쉽게 따기 어렵다는 물리치료사 국가고시에 합격했다.

또 고령에도 불구하고 의료기사인 물리치료사 면허증 등 재학기간 동안 7개의 보건·의료 관련 자격증을 취득해 남다른 학구열을 과시했다.

서상락 전 교육장은 황산고 교장, 전남기술과학고 교장, 전남도교육청 중등장학관, 진도교육장, 나주교육장 등 전남교육의 주요 요직을 담당한 정통 교육공무원이었다.

그가 물리치료사에 눈을 뜬 것은 퇴직후 무료하게 살아가는 것보다 인체의 신비에 대해 알아보자고 단순히 생각한데서 출발해 이같은 결실을 맺었다.

강의시간마다 가장 앞자리에서 녹음을 해가며 듣고 또 듣는 열의를 보이면서 손자뻘인 학생들 사이에서 '이상한 어르신'으로 통했다. 그러나 한해 두해 일관되게 같은 모습을 보이자 학생들은 '대단한 어르신'으로 그를 인정했다.

또 나이에서 오는 한계를 극복하며 공부를 더 하고 싶어 아예 대학기숙사에 들어가 공부에만 전념하는 열의를 보이기도 했다.


그는 "국가공무원으로서 한 평생 혜택 받은 것을 사회에 환원하는데 남은 여생을 바치겠다"면서 "앞으로 물리치료사로서 낮은 곳에서 어렵게 살아가는 이들에게 봉사하는 기회를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물리치료사 국가고시 합격률이 개교 이래 최고를 기록한 것도 서 전 교육장의 숨은 열정이 한 몫한 것으로 학교는 평가하고 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email protected]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3.26상승 17.5711:26 10/05
  • 코스닥 : 817.14상승 9.7411:26 10/05
  • 원달러 : 1346.50하락 1711:26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11:26 10/05
  • 금 : 1834.80하락 6.711:26 10/05
  • [머니S포토] 롤러코스터 장세…코스피 전날 급락 부담덜고 상승 출발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롤러코스터 장세…코스피 전날 급락 부담덜고 상승 출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