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삼성SDS, '홈IoT 토탈 케어 서비스'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T-삼성SDS, '홈IoT 토탈 케어 서비스' 선봬

KT는 삼성SDS와 함께 APT 단지 또는 다세대·빌라·오피스텔 등 공동주택에 딱 맞는 홈IoT 토탈 케어 서비스 ‘GiGA IoT 홈 프리미엄팩’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GiGA IoT 홈 프리미엄팩은 개별세대에 설치된 월패드와 나의 스마트폰을 연동하여 외출 중에도 방문자와 영상 통화 및 원격 문열림이 가능한 서비스다. 특히, 장기간 집을 비울 경우에는 집안이나 복도에 수상한 사람이 없는지를 스마트폰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으며, 집안에 침입이 발생하면 월패드의 카메라를 통해 실내를 자동 녹화할 수 있다.

이외 IoT 기기인 도어락, 가스 안전기, 열림 감지기, 움직임 감지기, 기울기 감지기, 스마트 버튼까지 연동해 비상 상황 발생시 스마트폰으로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침입이나 건강 이상 등 각종 사고에 즉각 대응이 가능한 것.

또한 가족의 귀가 상황을 스마트폰으로 알려주고 출입 정보를 실시간 조회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출입패턴 분석을 통해 이상 시간대 출입이나 장기간 출입이 없을 경우 스마트폰으로 알림 메시지를 발송하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GiGA IoT 홈 프리미엄팩은 본인 포함 최대 4명까지 함께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며, 서비스 이용료는 월 5500원의 금액(부가세 포함, 타 통신사 고객)이지만 KT 인터넷 고객들은 월 4400원(부가세 포함)으로 이용이 가능하다.

다만 현재는 APT 등 공동주택 단위로 서비스가 가능하기 때문에 IoT 기기 구매 금액 및 설치비는 별도이며, 무약정으로 제공하는 서비스여서 고객들은 부담 없이 이용이 가능하다. 개인 고객에 대한 서비스도 추진될 예정이다.

GiGA IoT 홈 프리미엄팩은 KT의 IoTMakers 플랫폼과 삼성SDS의 HMS(Home Management Solution)을 연동해 IoT 기기 접속·관리 및 데이터 저장·분석, 인증·청약·과금 등 홈IoT 패키지를 고객들에게 최적으로 서비스할 수 있도록 구현했다.

KT Home IoT 사업담당 김근영 상무는 “KT와 삼성SDS가 협력해 공동주택에서 공용으로 사용하는 CCTV, 차량 출입 통제기, 무인 택배함에 IoT 서비스를 구현했다”며 “가정에서 이용 가능한 IoT 기기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진현진
진현진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75상승 2.2918:05 09/27
  • 금 : 1878.60하락 12.3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