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곡성 30대 여성 흉기 피살 사건' 용의자 남편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 곡성에서 30대 여성이 흉기에 피살된 채 승합차 안에서 발견된 사건의 용의자인 남편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남 곡성경찰서는 27일 살인 혐의로 심모(40)씨를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심씨는 이날 오전 전남 곡성군 소재 모처에서 아내 이모(38·여)씨의 목과 가슴을 흉기로 수차례 찔러 숨지게 한 뒤 이씨 명의의 승합차에 방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내 이씨는 이날 오전 7시 34분께 전남 곡성군 겸면의 한 논에 전도된 승합차 뒷좌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광주에 사는 심씨 부부는 처가 방문을 위해 곡성에 왔으며 이들 부부가 보이지 않자 가족이 지난 26일 오후 7시께 경찰에 가출신고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심씨는 이날 오후 1시 30분께 겸면의 한 주택에서 목과 배에 자해해 피를 흘린 채 발견됐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병원에 후송된 심씨의 치료를 마치는 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해 구속 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김정훈
김정훈 [email protected]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1.41하락 53.6611:27 10/04
  • 코스닥 : 814.04하락 26.9811:27 10/04
  • 원달러 : 1361.20상승 11.911:27 10/04
  • 두바이유 : 91.09하락 2.0311:27 10/04
  • 금 : 1841.50하락 5.711:27 10/04
  • [머니S포토] 프란츠 호튼 "韓 소비자, 프레스티지 위스키 관심 이해도 뛰어나"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프란츠 호튼 "韓 소비자, 프레스티지 위스키 관심 이해도 뛰어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