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이스탄불 경찰서 인근서 오토바이 폭발… "현장서 달아난 남성 추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터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터키.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터키 이스탄불 공항 인근 경찰서 주변에서 오토바이 폭발 테러로 10명이 부상을 당했다. 지난 6일(현지시간) 터키 CNN은 이스탄불 국제공항과도 가까운 예니보스나 경찰서 인근에서 대형 폭발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터키 폭발 사건으로 최소한 10명이 부상을 당했고, 피해자들은 모두 민간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상자들은 모두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다행히 생명에 이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터키 폭발 사건의 배후를 자처하는 단체나 세력은 나타나지 않았으며 경찰은 헬멧을 쓰고 사고 현장에서 달아난 남성을 찾고 있다고 보도했다.

한편 터키에서는 최근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폭탄 테러가 잇따라 발생했다.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31상승 1.513:39 11/30
  • 코스닥 : 826.59상승 4.1513:39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3:39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3:39 11/30
  • 금 : 2067.10상승 6.913:39 11/30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북극발 한파…'출근길 롱패딩 필수'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