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호주 부티크 와인의 정수, 합리적인 가격에 맛보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주류, 로버트 파커가 극찬한 호주 부티크 와인으로 소비자 공략
응집력이 느껴지는 풍미를 자랑하는 킬리카눈 와인의 매력 눈길


롯데주류(대표 이종훈)가 호주 대표 부티크 와이너리 킬리카눈(Killikanoon)의 대표 와인인 첼로(Cello) 2종을 출시했다.

1997년 설립된 킬리카눈은 짧은 와이너리의 역사에도 불구하고 최고의 와인 생산을 위한 혁신과 발전을 거듭하며 ‘호주에서 가장 눈부신 발전을 이룬 와이너리’로 손꼽힌다. 

킬리카눈의 와인은 세계적인 와인 평론가 로버트 파커(Robert Parker)로부터 매년 90점 이상의 높은 점수를 획득하며 세계적인 수준의 부티크 와인으로 인정받고 있다. 소규모 와이너리에서 한정 생산된 와인을 의미하는 부티크 와인은 규모는 작지만 개성 있는 맛과 고품질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왼쪽부터 킬리카눈 첼로 쉬라즈, 킬리카눈 첼로 샤도네이)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왼쪽부터 킬리카눈 첼로 쉬라즈, 킬리카눈 첼로 샤도네이)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아이템의 모든 것

이번에 선보이는 킬리카눈 첼로(Kilikanoon Cello) 2종은 ‘킬리카눈 첼로 쉬라즈(Kilikanoon Cello Shiraz. 1만원 대)’와 ‘킬리카눈 첼로 샤도네이(Kilikanoon Cello Chardonnay, 1만원 대)’ 등으로 구성됐다. 

첼로(Cello)는 첼리스트 출신의 와이너리 CEO 네이튼 왁스(Nathan Waks)가 뛰어난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을 동시에 충족시킨 이 와인에 대한 애정을 담아 자신이 가장 사랑하는 악기의 이름을 붙인 것이라고 전해진다. 현재 킬리카눈은 음악가 경영인을 둔 와이너리답게 호주 시드니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공식 와인으로 활약하고 있다.

킬리카눈 첼로 쉬라즈는 호주를 대표하는 품종인 쉬라즈를 100% 활용한 레드와인으로 묵직한 첼로의 선율을 닮은 단단한 바디감이 특징이다. 특히 부드러운 질감의 탄닌과 농도 짙은 과일 향의 조화가 돋보이며, 육류는 물론 강한 향신료가 가미된 요리와도 잘 어울린다. 

롯데주류 와인사업부 관계자는 “킬리카눈의 와인은 부티크 와인 특유의 개성 있는 풍미를 자랑하며 전 세계 와인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롯데주류가 선보이는 킬리카눈 첼로 시리즈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우수한 품질의 호주 부티크 와인을 만나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킬리카눈 첼로 시리즈 2종은 롯데그룹 계열사의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강동완
강동완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23:59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23:59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23:59 11/29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23:59 11/29
  • 금 : 2067.10상승 6.923:59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