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2018년 신입행원 채용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국민은행, 2018년 신입행원 채용 실시
KB국민은행은 하반기 정기공채에 415명의 신입행원(L1)을 채용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정기공채와 별도로 IT, 신기술, 디지털, IB, WM 등 핵심성장분야에서 경력직 전문인력 200여명을 올 말까지 상시 채용할 계획이다.

하반기 615여명의 일자리를 마련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사회적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KB국민은행은 채용 프로세스를 개선하기 위해 채용 기획 단계부터 외부 전문 기관의 컨설팅을 받았다. 이번 채용은 은행연합회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을 반영해 채용 프로세스를 더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해오딘다. 

지원자의 역량과 무관한 요소를 평가 시 배제하고, 전형 단계별로 감사부서 또는 내부통제부서의 감사(Audit)를 통해 원칙과 절차 준수 여부를 점검한다. 또한, 채용 프로세스 전반에 전문 대행업체를 활용하고 외부 전문가를 참여시켜 채용의 공정성을 강화하기로 했다.

모집부문은 ▲신입 UB ▲신입ICT ▲전문자격보유자 등 3개 부문이다. '신입 UB'부문은 개인·기업금융 직무를 통합 채용해 유니버셜 뱅커(Universal Banker) 를 양성하고, 지역별 우수인재 선발 및 희망 근무지별 채용으로 현장영업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신입 ICT' 부문은 4차 산업혁명 등 급변하는 금융 시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디지털 인재 확보를 목적으로, IT와 디지털금융, 데이터분석 업무를 수행할 인력을 지난해보다 3배 이상 채용할 예정이다. '전문자격보유자' 부문은 공인회계사(KICPA), 세무사, 공인노무사, 재무분석사(CFA), 보험계리사 등의 자격증 보유자를 대상으로 별도로 진행한다.

채용과정은 1단계 서류전형, 2단계 필기전형, 3단계 면접전형(실무·인성)으로 진행된다. 서류전형은 금융기관 직원으로서 반드시 갖춰야 할 성실성, 정직성을 기반으로 평가한다. 필기전형은 NCS(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의 직업기초능력과 직무관련과 일반상식을 출제해 지원자들의 예측가능성을 높이고, 다양한 분야의 지식을 겸비한 지원자를 선발하는 데 중점을 뒀다.

면접전형은 1차 면접과 2차 면접으로 진행한다. 1차 면접에서는 PT면접으로 비즈니스 또는 디지털 분야 사례에 대한 사고력, 통찰력, 의사소통 능력을 검증한다. 토론면접을 실시해 의사결정 및 협의를 통해 결론을 도출하는 역량을 평가한다. 2차 면접은 온라인 면접과 대면면접으로 진행한다. 온라인 면접은 은행권 최초로 인공지능(AI) 시스템을 활용한다. 

AI. 분석을 통해 보다 객관적인 시선으로 지원자들의 장단점, 주요 특징 및 적합한 직군을 파악해 대면면접 시 참고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대면면접에서는 '창의적인 사고와 행동으로 변화를 선도하며 고객가치를 향상시키는 프로금융인'이라는 KB국민은행의 인재상에 부합하고 인성과 도덕성을 겸비한 인재를 발굴한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국민은행은 창의적인 변화로 은행의 미래를 함께 이끌어갈 인재를 모집하고 있다"며 "우수한 인재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하반기 신입행원(L1) 공채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KB국민은행 홈페이지의 채용정보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남규
김남규 [email protected]

머니S 금융증권팀 김남규입니다. 생활 밀착형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발빠른 정보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