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그룹 “CES 2019서 스마트시티 미래 그릴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컴그룹 CES 2019 부스 조감도. /사진=한컴그룹
한컴그룹 CES 2019 부스 조감도. /사진=한컴그룹

한글과컴퓨터그룹(이하 한컴)이 다음달 8일부터 11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에 2년 연속 참가한다고 17일 밝혔다. 한컴그룹은 이번 CES를 통해 그룹사들이 보유한 솔루션과 서비스로 새로운 미래를 제시하기 위해 전시 부스 규모도 전년 대비 2배 이상 확대키로 했다.

차세대 주력사업으로 ‘스마트시티’를 선택한 한컴그룹은 공공데이터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스마트시티 관제 플랫폼 ‘디지털 시민시장실’을 해외에 처음으로 선보인다. 디지털 시민시장실은 한컴그룹이 보유한 인공지능(AI), 음성인식 기술 등을 접목해 기능과 성능을 한층 고도화시켜 보다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도시관리가 가능하다.

또 한컴그룹은 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인 홈서비스 로봇을 공개하고 B2C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해 1가정 1로봇 시대를 열어간다는 계획이다. 이번에 공개하는 홈서비스 로봇은 안면인식을 통한 ▲맞춤형 대화 ▲외국어 및 코딩 교육 ▲화상통화 및 경비 등 일상생활에 필요한 기능들이 탑재될 예정이다.

최근 미국과 중국의 글로벌 IT기업들과 사업 협력을 추진 중인 한컴그룹은 김상철 회장을 비롯한 주요 경영진이 직접 전시장을 찾아 그룹의 미래사업 포트폴리오 구축에 나선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은 중국의 인공지능을 대표하는 기업 아이플라이텍(iFLYTEK)의 류칭펑 회장과 CES에서 회동을 가질 예정이며, 양사간 기술 교류와 공동사업 추진 등에 관해 긴밀히 논의할 예정이다.

한컴그룹 관계자는 “이번 CES 참여를 최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스마트시티와 로봇 관련 시장 선점을 위한 기회로 삼을 것”이라며 “국내 지자체 공략과 해외 시장 진출을 동시에 추진하는 투트랙 전략을 통해 스마트시티 사업을 그룹의 미래 성장을 주도할 신사업 허브로 육성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박흥순
박흥순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5.11상승 19.4212:24 10/05
  • 코스닥 : 818.84상승 11.4412:24 10/05
  • 원달러 : 1348.20하락 15.312:24 10/05
  • 두바이유 : 90.66하락 0.4312:24 10/05
  • 금 : 1834.80하락 6.712:24 10/05
  • [머니S포토] 롤러코스터 장세…코스피 전날 급락 부담덜고 상승 출발
  • [머니S포토] 비상경제장관회의, 국조실장과 인사 나누는 秋 부총리
  • [머니S포토] 故 강신호 명예회장 발인, 장지로 향하는 운구차량
  • [머니S포토] 휘발유가 또다시 껑충… 전국 1800원대 진입 코앞
  • [머니S포토] 롤러코스터 장세…코스피 전날 급락 부담덜고 상승 출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