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희 망언? "키 164㎝에 몸무게 53㎏… 두꺼운 종아리, 허벅지 보기 좋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준희. /사진=김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김준희. /사진=김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김준희가 몸매 망언을 해 누리꾼들 사이에서 관심을 모은다.

김준희는 지난 2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내 두꺼운 종아리, 허벅지. 튼튼하고 건강해 보여서 좋네요. 마르고 가녀린 몸을 가져본 적도 없지만 그보다 건강해 보이는 탄력 있는 몸이 좋아요. 164㎝ 키에 53㎏ 몸무게. 저의 요즘 1년간 변함 없는 평균 몸무게예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김준희는 청반바지를 입고 우월한 각선미를 뽐내고 있다. 특히 그는 운동으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를 자랑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누리꾼들은 “역대급 망언”, “언니 저는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정소영
정소영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