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민주당, "친일 발언한 경기방송 고위간부, 국민앞에 사죄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지역 민영 라디오방송사인 경기방송 고위 간부의 친일 막말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의회가 해당 간부의 사죄를 요구하고 나섰다. / 사진=뉴스1
경기지역 민영 라디오방송사인 경기방송 고위 간부의 친일 막말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의회가 해당 간부의 사죄를 요구하고 나섰다. / 사진=뉴스1
경기지역 민영 라디오방송사인 경기방송 고위 간부의 친일 막말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의회가 해당 간부의 사죄를 요구하고 나섰다.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14일 기자회견을 열고 "폭염 속에서도 온 국민이 힘을 합쳐 일본의 경제침략에 맞서 싸우는 엄중한 시기에, 방송사 간부의 망언에 충격을 금할 수 없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CBS와 미디어오늘은 지난 12일 경기방송 A총괄본부장이 최근 한 일식당에서 간부급 직원 8명에게 “일본논리가 맞다. 한국이 어거지로 돈을 달라는 것이다” “불매운동 100년간 성공한 적 없다” “문재인 때려죽이고 싶다”는 등의 발언을 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민주당 정윤경 수석대변인은 “올바른 판단을 통해 국민여론 형성에 기여해야 할 언론인의 본분을 망각하고 경제침략을 도발한 일본의 입장을 두둔하는 것은 전형적인 ‘토착 친일파’의 논리일 뿐”이라며 “이러한 망언으로 인해 경기방송의 신뢰성이 심각하게 훼손됐음을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민주당은 “우리는 이번 사태를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경기방송은)국민 앞에 진솔하게 사죄하고 해당 당사자에 대한 납득할만한 (인사)조치가 없을 경우 ‘출연 전면거부’ 등 후속조치를 통해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경고했다.

A씨는 조만간 이번 사태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email protected]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0.00보합 0b>:Wa />/ <
  • 코스닥 : 0.00보합 0b>:Wa />/ <
  • 원달러 : 1325.30상승 12.2b>:Wa />/ <
  • 두바이유 : 75.00하락 2.53b>:Wa />/ <
  • 금 : 2046.40하락 1.5b>:Wa />/ <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