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유화학그룹, 최우선 가치는 ‘환경·안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금호석유화학
/사진=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은 제품의 입고에서부터 생산, 출하까지 모든 프로세스에서 활용되는 화학제품을 화학물질관리시스템(KCMS)으로 관리하며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금호석유화학은 강화되는 환경관련 규범들에 대해서도 선제적인 대응을 진행 중이다. 기존 화평법의 개정안에 대한 대응을 포함해 올해부터 본격화된 ‘환경오염시설의 통합관리에 관한 법’에 대해서도 사업 영역별로 TFT를 구성하고 통합환경관리 플랜을 구성 중이다.

개별 사업장에서는 환경안전설비를 확충 및 개선하고 있다. 울산 수지사업장에서는 시황 개선에 따라 생산량이 확대될 경우 부수적으로 함께 생산되는 폐수의 후처리 설비의 추가 설치를 검토 중이다.

여수 고무공장에서는 고열의 공정을 통해 발생하는 폐열을 회수해 재활용하는 설비로 에너지 사용량 저감 효과를 기대하고 있으며 휘발성 유기화합물질(VOCs)을 소각하는 RTO설비도 연내 확장해 운용할 계획이다.

비스페놀-A(BPA)를 주력으로 생산하는 금호피앤비화학은 올해 컨설팅업체와 함께 현장 근무자를 중심으로 공정안전관리(PSM) 시스템의 안정적 정착에 힘쓸 예정이다.

금호피앤비화학은 사업장 환경안전부서를 중심으로 현직 실무진 TFT를 구성하고 서류점검, 면담, 현장점검 등 관리 프로세스 전반에 내부감사원과 외부 전문업체를 함께 참여시켜 독립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고 있다. 공정안전보고자료는 매주 업데이트돼 각 부서장들에게 전달되며, 분기별 취합 후 공장장 보고 및 피드백을 진행한다.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한 교육 또한 안전한 작업환경 구축에 필수적인 요소이다. 금호폴리켐은 협력업체 및 도급업체를 대상으로 대규모 정비작업과 연계한 안전교육을 실시한다.

또한 상주 협력업체 대상으로 연간 12회 환경안전협의회를 개최해 주요 안전수칙의 환기 및 협력업체 피드백을 진행한다. 상주업체 별 환경안전 실무 담당자를 지정해 지속적으로 면담과 평가도 수행한다.

금호석유화학그룹은 현장직원들을 대상으로 환경안전교육을 실시한다. 금호석유화학의 경우 매주 사업장별로 ‘안전지킴대화’를 실시해 각 사업장 별 최신동향 및 개선방안을 공유한다. 또한 관리·영업 등 생산현장에서 근무하지 않는 직원들을 대상으로도 환경안전교육을 주기적으로 진행한다.

환경보호와 지역민 상생에 대한 기업의 성숙한 책임 의식이 어느 때보다 요구되는 만큼 임직원에 대한 환경안전 규제·정책 변화의 즉각적인 학습 및 적용은 교육의 핵심 내용이다.

금호석유화학그룹은 담당자의 학습부족과 윤리의식 결여로 인한 관리 소홀이 회사는 물론 사회 전체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점을 전 임직원에게 환기하는 한편 안전과 타협하는 관행에는 무관용 원칙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