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어트 인터내셔널, "2020년 럭셔리 호텔 30개 이상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이 2020년 30개 이상의 럭셔리 호텔을 오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로이터
©로이터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약 65개의 국가 및 지역에 위치한 420개 이상의 랜드마크 호텔과 리조트들로 구성된 무한한 네트워크를 통해, 비교할 수 없는 다양한 럭셔리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해당 네트워크에는 세계적인 호스피탈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리츠칼튼(The Ritz-Carlton), 세인트레지스 호텔&리조트(St. Regis Hotels & Resorts), W 호텔(W Hotels), 럭셔리 컬렉션(The Luxury Collection), 에디션(EDITION), JW 메리어트(JW Marriott), 불가리(Bvlgari)가 포함된다.

이와 더불어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전 세계 유명 여행지와 아직 알려지지 않았으나 여행지로서 높은 가치를 보유한 지역에 185개 이상의 럭셔리 호텔을 개발 중에 있다. 이를 통해 아이슬란드, 몬테네그로, 필리핀 등 15개 이상의 새로운 국가 및 지역에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산하 럭셔리 호텔을 추가로 오픈할 예정이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글로벌 브랜드 책임자 및 럭셔리 포트폴리오 리더, 티나 에드먼슨(Tina Edmundson)은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8개 럭셔리 호텔 브랜드의 독특한 특성과 개성을 기념하며 현대 럭셔리 여행자들의 요구에 맞는 섬세하고도 다양한 브랜드 경험을 제공한다”며, “럭셔리 브랜드 포트폴리오 전반에 걸쳐서,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미래를 향해 나아가고 영역을 확장하며, 새롭고 예상치 못했던 풍부한 고객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지속적으로 혁신을 장려하고, 브랜드 레벨과 개별 호텔에 걸쳐 새로운 아이디어를 적용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 부사장 및 글로벌 최고개발책임자, 토니 카푸아노(Tony Capuano)는 “오는 2020년, 월 평균 3개, 즉 한해 30개 이상의 럭셔리 호텔을 오픈한다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계획은 세인트레지스, 리츠칼튼, 에디션이 전 세계 여행객, 메리어트 본보이(Marriott Bonvoy) 회원 및 호텔 개발자들과 함께 맞이하는 중요한 순간이다”라며,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럭셔리 포트폴리오는 매년 전 세계의 주요한 여행지에서 지속적으로 그 질과 양 모두를 발전시키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