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노사화합격려금 자사주 97만주 지급… 78억 규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오른쪽)과 박상규 노조위원장이 지난 6월 26일 2020년 단체협약 조인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오른쪽)과 박상규 노조위원장이 지난 6월 26일 2020년 단체협약 조인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동국제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맞서는 근로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노사화합격려금을 지급한다. 

동국제강은 15일 이사회에서 자사주 97만7000여주를 직원들에게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77억5900만원 상당이다.  

동국제강 이사회는 코로나19 위기에도 경영 목표를 달성할 수 있는 원동력이 노사화합임을 공감하고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동국제강은 올해 3분기까지 연결 기준 매출 3조8278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11% 감소한 수준이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31.2% 증가한 2416억원을 냈다. 

앞서 동국제강은 지난 6월 26일 전 임직원에게 코로나19 재난지원금으로 17억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나눠준 바 있다. 


 

권가림
권가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