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내일 신년사… 어떤 메시지 나올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일 화상으로 진행된 신년 인사회에서 새해를 '통합'으로 정의했다.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7일 화상으로 진행된 신년 인사회에서 새해를 '통합'으로 정의했다.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내일(11일) 신축년 신년사를 발표한다.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신년사를 통해 집권 5년차 국정운영의 비전을 제시할 방침이다.

신년사에는 상생협력을 통해 더 나은 일상으로 회복할 것이라는 점과 그 힘으로 선도국가로 나아갈 것이라는 내용 등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남북 합의 이행' 촉구와 관련한 별도의 답변도 담길 지 주목된다. 김 위원장은 지난 5~7일 열린 노동당 8차 대회 사업총화 보고에서 "북남관계에서 근본적인 문제부터 풀어나가려는 입장과 자세를 가져야 하며 상대방에 대한 적대 행위를 일체 중지하며 북남선언들을 무겁게 대하고 성실히 이행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남조선 당국의 태도 여하에 따라 얼마든지 가까운 시일 안에 북남관계가 다시 3년 전 봄날과 같이 온 겨레의 염원대로 평화와 번영의 새 출발점으로 돌아갈 수도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통일부는 지난 8일 "남북이 상호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가까운 시일 내에 한반도 평화·번영의 새 출발점을 만들어 나가기를 기대한다"며 "남북 합의를 이행하려는 우리의 의지는 확고하다"는 입장을 내놨다.


한편 이날 신년 기자회견은 신년사 발표 이후에 날을 따로 잡아 열린다. 기자회견과 병행할 경우 신년사를 통해 밝힌 국정운영 방향에 관한 여론 집중도가 떨어지는 점을 우려한 조치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에도 신년사와 신년 기자회견을 별도로 진행한 바 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2.97하락 32.7918:05 09/26
  • 코스닥 : 827.82하락 11.3518:05 09/26
  • 원달러 : 1348.50상승 1218:05 09/26
  • 두바이유 : 94.09하락 0.1818:05 09/26
  • 금 : 1936.60하락 918:05 09/26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운명의 날… 野 '이재명' 지팡이 짚고 하차
  • [머니S포토] 방문규 신임 장관, 첫 경제단체 면담 중기중앙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