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개골 골절' 히메네즈. 인간승리에 또 한발짝… 대표팀 훈련 전격 합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울버햄튼 원더러스 공격수 라울 히메네즈가 25일(현지시간) 영국 웨일스 카디프에 위치한 멕시코 대표팀의 훈련장에서 함께 훈련을 받고 있다. /사진=멕시코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
울버햄튼 원더러스 공격수 라울 히메네즈가 25일(현지시간) 영국 웨일스 카디프에 위치한 멕시코 대표팀의 훈련장에서 함께 훈련을 받고 있다. /사진=멕시코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
두개골 골절상을 당했던 공격수 라울 히메네즈(울버햄튼 원더러스)가 한발 한발 복귀를 향해 전진하고 있다. 멕시코 대표팀 훈련에도 소집돼 동료들과 오랜만에 훈련을 진행하는 등 회복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스카이스포츠'에 따르면 히메네즈는 이날 웨일스 카디프에서 열린 멕시코 축구 국가대표팀의 훈련에 합류했다.

멕시코 대표팀은 오는 28일 카디프에서 웨일스 대표팀과 친선전을 갖는다. 이에 따라 대표팀이 직접 영국으로 넘어오면서 울버햄튼에 있던 히메네즈도 전격 훈련에 합류, 동료들과 재회할 수 있게 됐다.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울버햄튼 감독은 이달 초 히메네즈의 대표팀 훈련 합류에 대해 "대표팀은 히메네즈의 삶에서 큰 부분을 차지한다. 동료들과 만나는 건 분명 그에게 좋은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긍정적으로 반응한 바 있다.

다만 히메네즈가 경기를 뛰거나 실전과 비슷한 훈련을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히메네즈는 대표팀에서 동료들과 시간을 보내는 동안 패스와 드리블 등 비접촉 훈련 위주로 진행할 예정이다.

멕시코 대표팀과 울버햄튼의 주축 공격수인 히메네즈는 지난해 11월 말 열린 아스널과의 프리미어리그 경기 도중 상대 수비수 다비드 루이즈와 머리끼리 충돌해 쓰러졌다. 두개골 골절상 진단을 받은 히메네즈는 수술을 받은 뒤 줄곧 회복에 매진해왔다.

히메네즈는 결국 지난달 울버햄튼 팀훈련에 복귀해 역시 비접촉 훈련 위주로 몸상태를 끌어올리고 있다. 산투 감독은 시즌이 끝나기 전 히메네즈가 실전에 복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60상승 0.1915:30 06/07
  • 코스닥 : 880.72상승 10.4415:30 06/07
  • 원달러 : 1303.80하락 4.315:30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5:30 06/07
  • 금 : 1981.50상승 7.215:30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