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접속 불량 해명 "연결 끊는 명령 실수 때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페이스북 6시간 접속불량사건은 일상적인 네트워크 유지·보수 작업을 하다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페이스북 로고. /사진=로이터
페이스북 6시간 접속불량사건은 일상적인 네트워크 유지·보수 작업을 하다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페이스북 로고. /사진=로이터
페이스북 측은 6시간 동안 접속 불량 사태가 일상적인 네트워크 유지·보수 작업 도중 발생했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지난 5일(현지시각) 블로그에 전날 사건에 대해 "엔지니어들이 일상적인 작업을 하다 의도치 않게 네트워크의 모든 연결을 끊는 명령을 입력했다"고 해명했다. 페이스북 측은 같은 문제가 재발되지 않게 하기 위해 직원들의 내부 시스템 접근 권한을 금지시켰다고 전했다.

마이크 슈뢰퍼 페이스북 CTO(최고기술책임자)는 트위터를 통해 "피해를 입은 사람들에게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네트워킹 문제를 겪고 있으며 가능한 빨리 서비스를 복원하기 위해 작업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난 4일 페이스북·왓츠앱·인스타그램 등 페이스북에서 운영하는 플랫폼에서 6시간 동안 접속장애가 발생했다. 페이스북은 2019년에도 전세계에서 14시간 이상 불통된 적이 있었다.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23:59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23:59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23:59 11/28
  • 두바이유 : 82.14상승 0.6523:59 11/28
  • 금 : 2040.00상승 27.623:59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