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루스첨단소재, 2400억원 유상증자 추진… ”북미 전지박 사업 확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솔루스첨단소재 캐나다 퀘백주 공장 부지. / 사진=솔루스첨단소재
솔루스첨단소재 캐나다 퀘백주 공장 부지. / 사진=솔루스첨단소재
솔루스첨단소재가 북미 전지박 사업 본격화에 앞서 총 24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단행한다.

솔루스첨단소재는 지난 28일 이사회를 열고 유상증자를 추진하기로 결의했다고 2일 밝혔다. 증자 방식은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로 진행한다.

이번 유상증자로 올 7월 착공 예정인 캐나다 퀘백 공장의 자금 공급 기반을 강화해 유럽에 이어 북미 전지박 시장 선점을 가속화한다는 방침이다.

유상증자액 2400억원 가운데 전사 운영자금 250억원을 제외한 나머지 2150억원은 모두 솔루스첨단소재 자회사인 Volta Energy Solutions S.a.r.l.(VES) 증권 취득에 쓰인다.

VES는 솔루스첨단소재의 북미 전지박 생산기지인 캐나다 퀘백 공장을 소유하고 있다. 오는 6월 별도 유상증자를 통해 퀘백 공장의 2024년 하반기 1.7만톤 양산체제 구축에 필요한 총 4000억원의 자금을 확보할 예정이다.

솔루스첨단소재의 이번 유상증자는 53.7% 지분율을 보유한 VES의 주요 출자자로서 2150억원의 투자 실탄을 마련해 북미 전지박 시장 공략에 힘을 싣기 위함이다.


곽근만 솔루스첨단소재 CFO는 “이번 솔루스첨단소재 유상증자는 북미 전기차 시장 성장에 따른 전지박 사업 확장 기반 마련을 위한 공격적인 투자의 일환”이라면서 “다만 이달 부지 매입 잔금 납부, 5월 신주 상장 및 6월 VES 유상증자 사이에 발생하는 현금 흐름상의 불일치를 보완하고자 3개월 이하 단기 차입과 금전 대여를 결정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솔루스첨단소재는 유상증자 이사회 결의에 이어 단기 차입 증가와 VES로의 금전 대여를 결정했다고 28일 공시한 바 있다.
 

이한듬
이한듬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4.46상승 1.6318:05 09/27
  • 금 : 1890.90하락 28.9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