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브레이크 교체·엔진세척으로 탄소 2435톤 감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주항공이 엔진을 세척하고 스틸브레이크를 카본브레이크로 교체하는 등 탄소배출을 감축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이 지난해 항공기 21대의 브레이크 교체와 엔진세척을 통해 탄소 2435톤 감축에 성공했다.

제주항공은 브레이크를 기존의 스틸 브레이크에서 무게가 가벼운 카본 브레이크로 교체해 항공기 무게를 감소했다. 회사는 2019년 4대의 항공기 브레이크 교체를 시작으로 2020년 5대, 지난해 12대의 항공기 브레이크를 교체했으며 올해도 3대를 교체해 현재 총 24대의 항공기를 교체 완료했다.

스틸 브레이크를 카본 브레이크로 교체하면 항공기 1대당 약 320kg의 무게가 줄어드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포-제주 노선 편도 1편을 운항할 경우 11.52kg의 연료를 절감해 36.4kg의 탄소배출을 줄이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제주항공은 지난해 카본 브레이크 교체 항공기 21대 운항을 통해 총 160톤의 연료를 줄였으며 탄소 배출 저감량은 약 505톤을 기록했다. 올해는 1분기에만 약 154톤의 탄소배출을 감소시켰다. 제주항공은 올해 안에 1대를 추가로 교체할 예정인 만큼 지난해 대비 탄소배출 저감량이 더 늘어날 것으로 기대했다.

제주항공은 연 2회 엔진세척을 진행해 엔진 내 이물질을 제거하고 비행효율을 높여 연료절감을 실행하고 있다. 지난해 기준으로 연간 약 611톤의 연료를 줄였다. 탄소 저감량은 약 1930톤에 달한다.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도입예정인 B737-8도 기존 항공기 대비 약 13% 탄소 배출량 저감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권가림
권가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12.40상승 9.4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