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치 대신 펀치홀… '아이폰14', 가격 동결하고 디자인 바꿨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애플이 아이폰14 프로와 프로 맥스에 '노치' 디자인 대신 물방울 모양의 '펀치홀' 디자인을 적용했다. 사진은 아이폰14 프로. /사진=애플
애플의 하반기 신제품 '아이폰14 시리즈'가 베일을 벗고 모습을 드러냈다.

애플은 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소재 애플파크에서 열린 행사에서 아이폰14 시리즈를 선보였다. 아이폰14 시리즈는 6.7인치형 프로맥스, 6.1인치형 프로, 6.7인치형 플러스, 6.1인치형 기본 등 4가지 모델이 공개됐다. 비교적 인기가 적었던 5.4인치형 미니 모델은 찾아볼 수 없었다.

세간의 예상과 달리 애플은 아이폰14 시리즈 가격을 동결했다. 아이폰14 시리즈 출고가는 전작 아이폰13 시리즈와 똑같은 기본 799달러(약 110만원), 플러스 899달러(약 124만원), 프로 999달러(약 137만원)다. 프로맥스는 1099달러(약 151만원)에 판매된다.

북미 이외에선 달러 강세로 인해 가격이 올라갈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 출고가는 환율 상승 여파로 크게 인상됐다. 기본 125만원, 프로와 프로맥스는 각각 155만원, 175만원부터 시작한다. 아이폰14와 플러스는 ▲미드나이트 ▲스타라이트 ▲블루 ▲퍼플 ▲프로덕트 레드 등 총 5가지 색상이다. 아이폰14 프로와 프로맥스는 ▲스페이스 블랙 ▲실버 ▲골드 ▲딥 퍼플 등 색상으로 판매된다.

아이폰14 프로·프로맥스 모델은 전작과 다르게 '노치'(전면 화면 상단에 움푹 패인 부분) 디자인이 사라졌다. 아이폰에서 노치 디자인이 사라진 것은 5년 만이다. 알약 모양의 '홀 펀치'가 노치 자리를 대체했다. 프로와 프로맥스 모델에는 최신형 앱 프로세서(AP) 'A16 바이오닉 칩'을 갖췄다. 아이폰14 기본과 플러스 모델에는 전작에 들어갔던 'A15 바이오칩'이 탑재됐다.

프로와 프로맥스 모델에는 4800만 화소 메인 카메라가 최초로 탑재되고 애플리케이션(앱)을 사용하면서 여러 알람을 확인할 수 있는 '다이내믹 아일랜드' 기능도 추가됐다. 4개 모델 모두 충돌 감지 기능과 위성을 통한 자동 구조 요청 기능이 처음 포함됐다. 아이폰14 시리즈는 우선 미국, 중국 등에서 오는 9일부터 사전예약을 시작해 같은달 16일 공식 출시된다. 한국은 23일이 유력하다. 아이폰14 플러스는 다음달 7일 출시될 전망이다.
 

양진원
양진원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