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종 신고된 여성… 얼어붙은 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실종 신고된 30대 여성이 충청남도 태안의 한 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사진은 충남의 한 저수지 모습으로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뉴스1
실종 신고된 30대 여성이 충청남도 태안의 한 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일 서산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10분쯤 태안 고남면의 한 저수지 인근에서 30대 여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당시 저수지는 얼어붙었고 A씨는 물속에 잠긴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달 25일 A씨의 직장 동료가 "A씨가 출근하지 않는다"며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이에 경찰은 저수지 인근에서 A씨의 휴대전화 위치정보시스템(GPS)이 끊긴 점 등을 근거로 저수지 일대를 수색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637.38상승 26.5313:52 06/09
  • 코스닥 : 884.08상승 7.9513:52 06/09
  • 원달러 : 1295.60하락 8.113:52 06/09
  • 두바이유 : 76.16상승 0.9413:52 06/09
  • 금 : 1978.60상승 20.213:52 06/09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 [머니S포토] '챗GPT 아버지' 샘 알트만, 중기부 이영·스타트업 만나…
  • [머니S포토] 'U-20 월드컵 4강전 아쉬운 패배'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들썩이는 '소금값'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