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타 스캔들' 정경호, 전도연 母와 인연 알게 됐다 "마음 움직인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캡처
tvN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일타 스캔들' 정경호가 전도연 가족과의 깊은 인연을 알게 됐다.

5일 밤 방송된 tvN 주말드라마 '일타 스캔들'(극본 양희승/연출 유제원) 8회에서 최치열(정경호 분)은 남행선(전도연 분)을 따라, 과거 자신이 고시 공부를 하며 머물렀던 동네에 갔다.

최치열은 남행선이 안내한 식당이 자신이 과거에 자주 갔던 단골식당이라는 걸 알게 됐다. 어려웠던 시절 자신에게 큰 위로와 힘이 되어 주었던 식당 주인이 남행선의 어머니였다는 것도 알게 됐다.

남행선은 "이 곳은 예전에 엄마가 식당을 할 때 그대로여서, 여기 오면 엄마 생각이 난다"라고 했다.

최치열은 "어머니는 언제 돌아가셨냐"라고 물었고, 남행선은 "남아공월드컵 때니까 2010년이다. 기숙사에 있다가 명절 전이어서 휴가를 받았던 때다, 아픈 곳 하나 없이 건강한 분이었는데 교통사고로 돌아가셨다"라고 답했다.

최치열은 기억을 더듬어 자신이 2010년 명절 전 즈음에 식당을 찾았던 것을 떠올렸다. 당시 자신에게 반찬을 가져다 준 사람이 남행선이었다. 최치열이 이 식당의 단골이 된 것은, 돈이 없던 자신에게 어머니처럼 따스하게 대해주던 남행선의 어머니 덕분이었다.

집에 도아가던 최치열은 "이제야 알겠다, 내가 왜 저 여자의 음식에만 반응했는지 왜 저 여자에게 저 식구들에게 자꾸 마음이 갔는지"라고 했다.



 

  • 0%
  • 0%
  • 코스피 : 2577.12하락 8.418:05 05/31
  • 코스닥 : 856.94상승 5.4418:05 05/31
  • 원달러 : 1327.20상승 2.318:05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8:05 05/31
  • 금 : 1982.10상승 518:05 05/31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