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동적인 DNA 품었다… '넥스트 제너레이션 포드 레인저' 국내 공식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드코리아가 픽업트럭 넥스트 제너레이션 포드 레인저를 국내에 출시한다. /사진=임한별 기자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는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픽업트럭 넥스트 제너레이션 포드 레인저(Next-Gen Ford Ranger)를 한국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레인저는 픽업트럭 명가 포드자동차의 대표적 중형 픽업트럭으로 현재 전 세계 180여개 국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첫 출시 후 40여 년 동안 선보인 기술적 진보를 바탕으로 더욱 견고해진 레인저만의 가치를 선사한다.

넥스트 제너레이션 레인저는 포드 픽업트럭의 DNA를 고스란히 담아낸 강인하고 생동감 있는 디자인이 강점이다.

130개국의 다양한 환경과 기후, 지형 조건에서 진행된 극강의 주행 테스트와, 5000여 명 이상의 고객 인터뷰 및 설문조사 결과를 반영해 더욱 소비자 중심적인 모델로 재탄생했다.

이번에 선보인 레인저는 와일드트랙(Wildtrak)과 랩터(Raptor)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포드코리아가 픽업트럭 넥스트 제너레이션 포드 레인저를 국내시장에 선보인다. /사진=임한별 기자
두 모델 모두 2.0ℓ 바이터보 디젤 엔진과 10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상업과 레저를 아우르는 다양한 활용목적에 부합하는 와일드트랙의 연비는 10.1㎞/ℓ(복합연비 기준), 최고출력 205마력과 51kg·m의 최대 토크를 보유해 강력한 주행 퍼포먼스도 갖췄다.


총 6가지 주행 모드를 통해 지형과 환경에 따른 맞춤형 주행이 가능하다.

랩터의 연비는 9.0㎞/ℓ(복합연비 기준)이며 최고출력 210마력과 51kg·m의 최대 토크를 실현한다. 오프로드와 험로 주행에 특화된 바하(Baja), 락 크롤링(Rock Crawling) 모드를 포함 7가지 주행모드와 레인저 모델 최초 LED 헤드라이트를 탑재했다.

넥스트 제너레이션 레인저 와일드트랙은 3월, 랩터는 2분기 중 고객 인도가 시작될 예정이다.

가격은 부가세 포함 와일드트랙 6350만원, 랩터는 7990만원이다.
 

김창성
김창성 [email protected]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23:59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23:59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23:59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23:59 12/05
  • 금 : 2036.30하락 5.923:59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