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주에 설렌적 있지"… 이이경, 핑크빛 시그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이경이 가수 이미주에게 설렌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사진='조현아의 목요일 밤' 유튜브 캡처
배우 이이경과 러블리즈 출신 이미주의 핑크빛 모드가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23일 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 밤'에는 배우 이이경이 게스트로 출연한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조현아는 이이경에게 "국민들한테 해명할 시간을 주겠다. 미주가 여기 와서 '현재진행형'이라고 얘기했던 거에 대한 해명을 해봐라"라고 말했다.

앞서 '조현아의 목요일 밤'에 출연한 바 있는 이미주는 당시 이이경과의 사이에 대해 "현재진행형"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러자 이이경은 "근데 해명은 내가 카메라 앞에서 하는 것보다 카메라 앞에 없는 미주가 하는 게 낫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이에 조현아는 이미주에게 전화를 걸어 "지금 내 옆에 아무도 없다. 솔직하게 말해라. 이경이 오빠는 널 좋아하는 것 같다"며 마음을 떠봤다. 그러자 이미주는 "평소에 너무 좋은 오빠지"라고 대답했다.

이미주의 말에 조현아가 "이성적으로는 조금 힘들고?"라고 묻자 이미주는 한참 동안 말없이 대답을 하지 않았다. 고민하는 듯한 이미주를 향해 이이경은 "적당히 해 이미주"라고 말해 폭소를 안겼다.

조현아와 이이경은 "애초에 눈치챘다"며 이미주가 상황을 눈치채고 대답을 회피한 것이라고 예상했다. 하지만 이미주는 "나 진짜 대답할 뻔했다"라고 말해 조현아와 이이경을 놀라게 만들었다. 이미주의 말에 이이경은 "들을걸. 난 눈치챈 줄 알고 말 안 하길래"라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조현아는 이이경에게 '나는 미주에게 설렌 적이 있다'라는 질문에 답하라고 요구했다. 이에 이이경은 "당연히 있다"며 "설레지 않고 어떻게 이런 걸 이어서 하겠냐"며 두 사람의 비즈니스인 듯 실제인 듯한 '썸' 관계를 언급했다.

그러자 듣고 있던 이미주는 "바보야 너무 솔직하게 하지 마. 적당히 해. 그건 우리끼리 해"라고 받아쳐 웃음을 더했다. 이어 두 사람은 전화를 끊기 전에도 "오늘 술 많이 마셨냐. 적당히 마시고 들어가라", "들어갈 때 전화하겠다"라며 실제 연인 못지않은 대화를 이어가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의구심을 높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77.12하락 8.418:05 05/31
  • 코스닥 : 856.94상승 5.4418:05 05/31
  • 원달러 : 1327.20상승 2.318:05 05/31
  • 두바이유 : 74.95하락 1.2818:05 05/31
  • 금 : 1982.10상승 518:05 05/31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 [머니S포토] 2023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머니S포토] 유국희 단장, 후쿠시마 시찰단 주요 활동 결과 발표
  • [머니S포토] 과기부 이종호, 차세대 네트워크 도약 '6G포럼' 출범, 참석
  • [머니S포토] 김주현 "금융중심지 육성위해 규제·제도 과감히 정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