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 경찰 조사 12시간만에 종료…"충분히 사실대로 밝혀"

유아인 "자기합리화 속 잘못된 늪에 빠져" 고개 숙여
대마·프로포폴 등 투약 혐의…경찰 "구속영장 등 검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유아인(엄홍식·37)이 27일 경찰에 출석해 약 12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 뉴스1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유아인(엄홍식·37)이 27일 경찰에 출석해 약 12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 뉴스1


(서울=뉴스1) 원태성 이비슬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유아인(엄홍식·37)이 27일 경찰에 출석해 약 12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마약류관리법 위반(향정 등) 혐의를 받는 유씨를 이날 오전 9시20분쯤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했다.

유씨는 이날 오후 9시20분쯤 조사를 마치고 나오면서 "불미스러운 일로 이런 자리에 서서 실망을 드린 점 죄송하다"고 말했다.

그는 '경찰조사에서 어떤 질문을 받았냐'는 말에 "언론을 통해 알려진 사건 경위와 관련한 질문을 받았다"며 "제가 느낄 수 있는 선에서 충분히 사실대로 제 입장을 공유했다"고 답했다.

이어 "아직 수사가 끝나지 않아 직접 내용을 밝히기 조심스럽다"면서도 "저의 일탈 행위들이 누구에게도 피해를 끼치지 않는다는 식의 자기합리화 속에서 잘못된 늪에 빠져 있었던 것 같다"고 고개를 숙였다.

유씨는 "입장 표명이 늦어져 죄송스럽게 생각하다"며 "이런 저를 보시기 많이 불편하시겠지만, 이런 순간들을 통해 그간 살아보지 못한, 진정 더 건강한 순간들을 살 수 있는 기회로 삼고 싶다"고 말했다.

유씨는 재차 "실망을 드려 죄송한다"고 말했다.

유씨는 대마·프로포폴·케타민·코카인을 상습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상 향정 등)를 받는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감정 결과 유씨 소변에서는 대마 주성분인 테트라하이드로칸나비놀(THC) 양성 반응이, 모발에서는 프로포폴·코카인·케타민 성분이 검출됐다.

경찰이 분석한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의 진료기록에 따르면 유씨는 2021년 한 해 동안 프로포폴을 73회 처방받고 4497㎖ 투약했다.

지난해 식약처는 유씨가 2021년부터 복수의 병원을 돌며 프로포폴을 상습 처방받은 정황을 포착하고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경찰은 지난 2월 유씨를 한 차례 소환 조사하고 출국금지 조치를 내렸다. 서울 강남구와 용산구의 성형외과 등 병의원도 압수수색했다.

또 유씨 휴대전화를 포렌식하고 주거지 등을 압수수색하는 한편 여행 동반자와 매니저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했다.

이 밖에 유씨에게 프로포폴을 처방하고 자신도 프로포폴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 의사도 불구속 상태로 조사 중이다.

당초 24일 경찰에 출석할 예정이었던 유씨는 법률대리인을 통해 "출석 일정이 공개된 것은 법 규정 위배"라며 출석일자를 조정했다.

유씨는 호화 변호인단을 꾸려 대응하고 있다. 유씨 법률대리인을 맡은 법률사무소 인피니티 소속 박성진 변호사는 대검 마약과장·조직범죄과장과 차장검사·검찰총장직무대리를 지냈다. 이 밖에 차상우·안효정 등 검찰 출신 변호인이 유씨 변호를 맡는다.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27일 기자간담회에서 "구속영장을 포함해 종합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597.21하락 18.3913:47 06/08
  • 코스닥 : 873.16하락 7.5613:47 06/08
  • 원달러 : 1306.50상승 2.713:47 06/08
  • 두바이유 : 75.22상승 0.9113:47 06/08
  • 금 : 1958.40하락 23.113:47 06/08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 [머니S포토] 추경호 "하반기 갈수록 경기 나아질 것 전망 지배적"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온오프라인 혜택을 하나로 '신세계 유니버스 클럽'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