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강미나, 4일 프로야구 고척 LG-키움전 시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미나.(키움 히어로즈 제공)
강미나.(키움 히어로즈 제공)


(서울=뉴스1) 이상철 기자 = 아이돌 출신 배우 강미나가 오는 4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23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시구를 한다.

걸그룹 아이오아이, 구구단 등에서 활동한 강미나는 2017년 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를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스테이지 직립 보행의 역사', '독고 리와인드', '계룡선녀전', '호텔 델루나', '간 떨어지는 동거', '꽃 피면 달 생각하고', '미남당' 등에 출연해 다양한 연기를 펼쳤다.

지난해 KBS 연기대상 여자 신인상을 수상한 강미나는 영화 '참, 잘했어요!'로 스크린 데뷔를 앞두고 있다.

강미나는 "2019년 키움 히어로즈 홈 경기에서 첫 시구를 했는데 다시 시구를 하게 돼 영광스럽다. 에너지 넘치는 시구를 보여드리고자 열심히 연습했다"며 "키움 선수단이 부상 없이 좋은 경기 펼칠 수 있도록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615.41상승 14.0518:05 06/05
  • 코스닥 : 870.28상승 2.2218:05 06/05
  • 원달러 : 1308.10상승 2.418:05 06/05
  • 두바이유 : 76.41상승 4.7518:05 06/05
  • 금 : 1974.30상승 4.718:05 06/05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BTS RM "홍보대사로 열심히 활동하겠습니다"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