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G7 참석 위해 日 히로시마행… 첫날 호주·베트남 정상회담(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주요7개국(G7)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 올랐다. 사진은 19일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인사하는 윤 대통령(오른쪽)과 김건희 여사. /사진=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주요7개국(G7)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일본으로 향한 가운데 호주, 베트남 총리와 만나 정상회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윤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는 19일 오후 1시50분쯤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1호기 편을 이용해 일본 히로시마로 향했다. 올해 G7 의장국은 일본으로 윤석열 대통령 등 비회원국 8개국 정상을 초청했다.

윤 대통령은 방일 첫날 앤소니 알바니지 호주 총리, 팜 밍 찡 베트남 총리와 양자 정상회담을 진행한다. 오는 20일에는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리시 수낵 영국 총리와 각각 정상회담을 할 계획이다.

일본 방문 중 G7 정상회의와 한·미·일 3국 정상회담 등이 이뤄질 예정이다. 윤 대통령은 이번 방일 중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히로시마 평화공원 내 한국인 원폭 피해자 위령비를 찾아 공동 참배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두 정상은 한국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에서 "히로시마 평화 공원에 있는 한국인 원폭 희생자 위령비를 함께 찾아 참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은 "역대 대통령 중 히로시마 원폭 피해자를 만나는 것은 처음"이라며 "과거사 문제도 계속 해결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오는 21일 귀국해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의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튿날에는 샤를 미셸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이 예정돼 있다.



 

  • 0%
  • 100%
  • 코스피 : 2625.55상승 10.1412:02 06/07
  • 코스닥 : 879.41상승 9.1312:02 06/07
  • 원달러 : 1300.40하락 7.712:02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2:02 06/07
  • 금 : 1981.50상승 7.212:02 06/07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창업가들의 마음상담소' 출범식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