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손잡은 삼성바이오로직스, 위탁생산 5350억원 역대급 '잭폿'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화이자와 5350억원 규모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위탁개발생산(CDMO) 기업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화이자와 약 5000억원 규모 계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지난 3월 처음 파트너십을 구축한 뒤 역대급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하며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모습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화이자와 종양과 염증·면역 치료제 등 총 5350억원 규모의 다품종 바이오시밀러 포트폴리오를 위탁생산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공시했다. 이는 지난해 매출액 대비 17.8% 규모로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수주액 가운데 역대 최대 규모다.

양사는 지난 3월 1개 제품에 대한 첫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한 뒤 3개월 만에 추가적인 파트너십을 구축했다. 올 들어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화이자로부터 수주한 금액은 7760억원에 이른다.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전 세계 환자들에게 혁신적인 설루션을 제공하겠다는 비전을 가진 화이자와의 협력을 확대할 수 있어 기쁘다"며 "이번 계약은 이달 초 4공장이 예정대로 완공됨에 따라 체결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객사에 더욱 유연하고 진보된 위탁생산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제2 바이오캠퍼스 확장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마이크 맥더모트 화이자 글로벌 공급 최고 책임자는 "이번 파트너십은 한국 제약산업에 대한 화이자의 신뢰를 반영하는 좋은 사례"라고 강조했다.
 

지용준
지용준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산업2부 제약바이오팀 지용준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