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에만 9홈런… 박동원, 월간 MVP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트윈스 박동원이 화끈한 타격으로 5월을 장식해 월간 MVP로 뽑혔다. 사진은 타격 자세 취하는 박동원. /사진=뉴스1
LG 트윈스 박동원(33)이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생애 첫 월간 MVP를 수상했다.

KBO는 8일 "박동원이 2023 신한은행 SOL KBO 리그 5월 월간 MVP로 최종 선정됐다. 박동원은 기자단 투표 총 29표 중 16표(55.2%), 팬 투표 43만1790표 중 17만8638표(41.4%)로 총점 48.27을 받아 압도적인 득표율로 생애 첫 월간 MVP에 선정된 영광을 안았다"라고 발표했다.

박동원 소속팀인 LG는 지난 2019년 이후 4시즌 만에 월간 MVP를 배출했다. 올해 LG로 이적한 박동원은 가장 큰 규모의 잠실구장을 홈으로 사용하면서도 5월 홈런 부문 1위에 올랐다. 한 달간 9개의 홈런을 쳐 구장을 불문하고 강한 모습을 보였다. 지난 5월7일 잠실 두산전과 5월25일 문학 SSG랜더스전에서는 멀티 홈런을 기록하기도 했다.

단순히 담장만 넘긴 것이 아니었다. 영양가 있는 타격으로 타점과 장타율 부문에서도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5월 한 달간 25타점 장타율 0.787을 기록해 필요한 순간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 외에 박동원은 득점 공동 2위(14점)와 타율 4위(0.333)에 올라 타격 부문 전반에서 맹활약했다. 함께 MVP 후보에 오른 임찬규와 LG가 5월 팀 승률 1위에 오르는 데 기여했다.

박동원은 지난 7일까지 홈런 14개를 기록해 해당 부문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그는 지난 2004년 박경완(전 SK와이번스) 이후 19년 만에 '포수 홈런왕' 자리를 정조준하고 있다.


5월 MVP로 선정된 박동원에게 상금 200만원이 지급되고 신한은행 후원으로 박동원 출신 중학교인 개성중학교에 박동원 선수 명의로 200만원의 기부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다음은 5월 MVP 투표 결과다.
박동원이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총점 48.27로 월간 MVP를 차지했다. 사진은 KBO 5월 MVP 투표 결과. /사진=KBO 공식 홈페이지 캡처

 

  • 0%
  • 0%
  • 코스피 : 2509.77하락 25.5209:25 12/01
  • 코스닥 : 824.88하락 6.809:25 12/01
  • 원달러 : 1298.80상승 8.809:2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09:25 12/01
  • 금 : 2057.20하락 9.909:25 12/01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