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론 머스크의 'X', 사칭 방지 위해 ID 인증 강화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X가 사칭 방지를 위한 ID 인증 기능을 개발중이다. /사진=니마 오지 X 계정 캡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X'(구 트위터)가 한층 강화된 ID 인증 기능을 개발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IT매체 엔가젯은 17일(현지시각) 애플리케이션(앱) 연구원 니마 오지의 말을 인용해 X가 새로운 ID 인증 기능을 개발 중이라고 보도했다.

니마 오지가 자신의 X 계정에 공유한 사진에 따르면 X는 사용자가 정부에서 발급받은 ID 사본을 업로드하고 본인의 얼굴이 나온 사진을 찍어 업로드하도록 하는 추가 검증 기능을 개발하고 있다.

X는 이를 위해 식별 정보 기업인 'Au10tix'와 제휴를 맺은 것으로 보인다. 이 회사는 앞서 구글, 페이팔, 우버 등 기업과도 협력한 바 있다. 니마 오지는 Au10tix가 이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고 전했다.

X는 생체 데이터를 포함한 ID 정보를 최대 30일 동안 보관하고 해당 정보를 사칭 방지를 위한 안전 및 보안 목적으로 사용할 전망이다.

현재 X는 X프리미엄(구 트위터 블루)을 구독하는 가입자에게 계정 인증을 제공한다. 엔가젯은 이번 기능 도입으로 사기 계정을 식별하기 쉬워질 것으로 전망했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