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멜론 스트리밍 83억회 돌파… BTS와 어깨 나란히 할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임영웅이 주요 음원 플랫폼 멜론에서 누적 스트리밍 83억회를 돌파했다. 가수 임영웅이 '2022 Asia Artist Awards IN JAPAN'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머니투데이
가수 임영웅이 멜론 누적 스트리밍 83억회를 돌파하며 '다이아 클럽'으로 직진하고 있다.

지난 27일 기준 임영웅은 국내 주요 음원 플랫폼 멜론에서 누적 스트리밍 83억회를 넘어섰다. 지난 9월12일 82억회 돌파 이후 15일 만에 1억회의 스트리밍이 증가한 것이다.

임영웅은 앞서 지난 1월 '멜론의 전당'에서 '골드 클럽' 아티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멜론 누적 스트리밍 50억~100억회를 의미하는 '골드 클럽'은 임영웅을 비롯해 EXO, 아이유 등 단 3팀뿐이다.

임영웅은 8월1일 79억 회, 8월15일 80억회, 8월29일 81억회, 9월12일 82억회, 9월27일 83억회 등 2주마다 1억 스트리밍씩 증가시켰다. 이 기세라면 임영웅의 '다이아 클럽' 가입도 순조롭게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누적 스트리밍 100억회 이상인 아티스트만 진입할 수 있는 '다이아 클럽'에는 현재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BTS)만이 이름을 올려놓은 상태다.
 

연희진
연희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517.85상승 25.7818:05 12/08
  • 코스닥 : 830.37상승 17.1718:05 12/08
  • 원달러 : 1306.80하락 18.518:05 12/08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8:05 12/08
  • 금 : 2014.50하락 31.918:05 12/08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2024 하이서울기업 비선 선포식'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