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임단협 또 결렬…추석 전 타결 가능할까

 
  • 머니S 노재웅|조회수 : 4,229|입력 : 2013.09.03 11:22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자동차 노사가 2일 울산공장 본관 아반떼룸에서 22차 임단협 교섭을 가졌지만 이번에도 협상이 결렬됐다.

이날 회사는 수당 1인당 7000원 지원과 주간연속 2교대제도 정착 특별합의 명목 통상급 100% 지급안 등을 노조 측에 제시했다.

또 노조의 별도요구안과 관련해 주거 지원기금 50억원 증액과 대출금 한도 2500만원으로 증액, 미혼자 결혼자금기금 10억원 증액안 등도 제시했다.

노조는 그러나 “만족할 안이 아니다”며 회사 측 제시안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현대차 노조는 현재 임단협 과정에서 7번째 부분파업에 들어갔으며, 노사는 3일 다시 23차 교섭을 열어 의견 접근을 시도할 예정이다.

한편 현대차는 노조파업 여파로 차량 3만8917대를 만들지 못해 7957억원의 생산차질이 발생한 것으로 추산했다.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5.38상승 2.3918:05 12/01
  • 금 : 2057.20하락 9.9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