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의 거리', 이희준 신소율 핑크빛 예감…"전에 뭐하던 사람이에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나의 거리', 이희준 신소율 핑크빛 예감…"전에 뭐하던 사람이에요?"
JTBC 월화특별기획 <유나의 거리>의 이희준과 신소율이 예고편을 통해 핑크빛 기류가 감지되었다.

공개된 3회 예고편에는 창만(이희준 분)이 다세대주택 거실에서 동민(백창민 군)의 게임기를 고쳐주는 모습을 시작으로 조금씩 창만에게 관심을 가지게 되는 다영(신소율 분)의 모습을 담고 있다.

짧은 예고였지만 그 속에 창만과 다영의 묘한 기류 형성을 예상케하는 분위기가 펼쳐혔다.

처음 창만을 만났을 때는 관심조차 주지 않았던 다영이 시간이 거듭될수록 보여지는 창만의 의외의 모습에 서서히 그에게 관심을 가지게 되는 모습을 엿 볼 수 있는데, 여기에 “창만씨란 분은 전에 뭐하던 사람이에요?”라는 대사로 창만과 다영 사이에 새로운 관계가 진행될 것임을 예감게 한다.

이번 작품에서 이희준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사나이 김창만 역으로 백수임에도 불구하고 못하는 게 없는 만능엔터테이너의 모습을 보여줘 다세대주택 사람들의 신임을 받고 있다. 신소율은 한만복(이문식 분)의 딸로 아빠를 닮아 성질도 급하고 다혈질인 천방지축 꿈 많은 배우 지망 여대생 한다영 역을 맡았다.

한편 창만과 다영의 만남으로 앞으로 유나, 창만, 다영 사이에 삼각관계가 예상되는 <유나의 거리>는 매주 월, 화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이미지제공=필름마케팅 팝콘>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