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전승절 열병식, 미 국방부 "미군은 세계 최강… 굳이 보여줄 필요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전승절 열병식'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중국 전승절 열병식'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중국 전승절 열병식'

미국 국방부는 중국의 전승절 열병식과 관련, "놀랄 일이 아니며, 예측하지 못했던 것도 아니다"라고 말했다.

미 국방부 피터 쿡 대변인은 3일(현지시간) 정례브리핑을 통해 "중국이 군사무기를 선보인 것은 처음이 아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미군은 세계 최강의 군대이며 사람들은 이를 의심하지 않는다"며 "사람들은 미국의 힘, 우리 군대의 힘을 알고 있으며 우리가 퍼레이드를 통해 우리의 능력이 어떻다는 것을 굳이 보여줄 필요가 없다고 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중국과 러시아는 우리에게 기회이자 도전을 주는 국가"라며 "우리는 아·태 지역 안보에 대해 두 나라가 우리와 함께 협력하기를 장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