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베트남은행, 18번째 동사이공 지점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6일 진행된 신한베트남은행 동사이공 지점 개점식에서 유동욱 신한은행 부행장(오른쪽 두번째)과 박노완(왼쪽에서 네번째), 호치민 총영사, 윙티오안 짱(오른쪽 네번째) 호치민 2군 인민위원장 등 내빈들이 테이프 커팅을 준비하고 있는 모습./사진=신한은행
6일 진행된 신한베트남은행 동사이공 지점 개점식에서 유동욱 신한은행 부행장(오른쪽 두번째)과 박노완(왼쪽에서 네번째), 호치민 총영사, 윙티오안 짱(오른쪽 네번째) 호치민 2군 인민위원장 등 내빈들이 테이프 커팅을 준비하고 있는 모습./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6일 신한베트남은행의 18번째 점포인 동사이공 지점을 호치민시 2군 지역에 개설해 베트남 진출 외국계 은행 중 최다 채널을 보유했다고 밝혔다.  

호치민시 2군 지역은 투자가 집중되면서 신도심이 형성중인 지역이며 베트남 최초 지하철이 2019년 2월 개통될 예정으로 교통의 요지로 탈바꿈 중인 곳이다. 또한 동사이공 지점 인근에만 20여개 아파트 단지에 1만4500여세대가 분포되어 있어 현지 리테일 영업의 최적지로 평가 받고 있다.

신한베트남은행은 다섯번째 현지 직원 지점장으로 임명된 팜반다 동사이공 지점장을 필두로 44만명의 고객을 바탕으로 전년대비 100% 이상 성장해온 리테일 대출을 더욱 강화하여 현지 은행들과 한 판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개점식에는 유동욱 신한은행 부행장과 박노완 호치민 총영사 및 베트남 중앙은행 관계자 등 현지 주요 기관장들이 참석했으며 화려한 개점 행사를 대신해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을 전달하면서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유동욱 신한은행 부행장은 “외국계 은행 1위를 넘어 현지은행 수준의 채널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2017년에도 호치민 및 하노이 지역을 중심으로 채널 확장을 지속할 예정”이라며 “특히 써니클럽 등 신한의 다양한 디지털뱅킹 상품으로 베트남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7.84상승 2.4613:44 12/07
  • 코스닥 : 816.18하락 3.3613:44 12/07
  • 원달러 : 1324.00상승 10.913:44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13:44 12/07
  • 금 : 2047.90상승 11.613:44 12/07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2023년 제2차 ESG 경영위원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