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투모로우 스토리’ 행사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지난 4일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실시한 공모전의 최종 결과를 발표하고 그 성과를 공유하는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 행사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서울 우면동에 위치한 ‘삼성 서울 R&D 캠퍼스’에서 개최된 이번 행사는 이상훈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사장, 고경모 미래창조과학부 조정관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회 현안 해결과 불편함 해소를 위한 해결책을 찾는 공모전인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미래 소프트웨어 인재 발굴과 양성을 위한 공모전인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 대한 시상식이 실시됐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삼성 투모로우 솔루션’에는 총 1486개팀 7445명이 지원했다. 시상은 아이디어 부문과 임팩트 부문으로 나눠 진행됐으며 대상 2팀을 포함해 총 12팀이 수상했다.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공모전 아이디어 부문 대상을 수상한 이그니스팀. /사진=삼성전자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공모전 아이디어 부문 대상을 수상한 이그니스팀. /사진=삼성전자

지난 수상작 중 올 한해 사회에 보급돼 가장 큰 영향력을 발휘한 팀에 수여하는 임팩트 부문 대상은 교통약자를 위한 버스탑승 솔루션인 ‘마이 버스’를 개발한 손길팀이 수상했다.

‘마이 버스’는 버스의 도착 여부와 출입문 위치를 알 수 없어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교통약자가 버스기사와 소통해 편리하고 안전하게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 애플리케이션으로 현재 서울시 전구간 버스 노선에 적용해 시범 운행 중이다.

시제품으로 효과가 검증되고 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가져올 수 있는 프로젝트를 계획한 팀에 시상하는 아이디어 부문 대상은 화재현장 인명구조를 위해 저가형 열화상 카메라를 개발한 이그니스팀이 수상했다.


이그니스팀은 인명구조에 필수인 열화상 카메라가 약 2000만원으로 고가여서 소방서 구조대당 1대만 지급되는 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재료비 50만원 이하로 열화상 카메라를 제작했다.

이그니스팀은 상금 5000만원을 수상했으며 향후 삼성전자의 지원을 받아 솔루션을 지속 보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우리를 위한 소프트웨어’(이하 SW)를 주제로 진행된 제 2회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는 지난해 대비 2배 이상인 2294개팀 6125명이 참여했으며 시상은 일반 SW 부문과 임베디드 SW 부문으로 나눠 총 18개팀이 수상했다.

삼성전자는 ‘주니어 SW 창작대회’에서 수상한 학생들에게는 지속적으로 SW 우수 인재로 커갈 수 있도록 교육프로그램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허주열
허주열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23:59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23:59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23:59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23:59 09/22
  • 금 : 1945.60상승 623:59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