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낱말카드] 세월호 조타수 양심고백, '옥중편지'로 선체 문제 폭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월호 조타수 양심고백
세월호 조타수 양심고백

세월호 조타수였던 오용석씨가 지난 2014년 11월 장헌권 목사(광주기독교연합 대표)에게 보낸 옥중 편지를 통해 "세월호 2층 화물칸(C데크) 하층부 일부 벽이 (설계도와 달리) 철제가 아닌 천막으로 돼 있어 배가 급격하게 침몰했다"는 내용을 고백했다.

쓰인 지 3년 가까이 지난 어제(28일) 공개된 이 편지에는 오씨가 세월호 참사에 대해 사죄하는 내용, 사고 당시 상황 등에 대한 증언이 담겼다. 특히 오씨는 그림까지 직접 그려 천막으로 된 벽의 위치를 설명했다. 철제가 아닌 천막 벽 때문에 처음 기울어지면서 상당한 양의 물이 유입됐을 수 있다는 것이다.

오씨는 이밖에 침몰 원인으로 세월호 선수 우현램프 제거, 4층 증축 문제, 과적과 부실한 고박, 침몰 당시 선장 등의 무책임한 대처 등을 거론했다. 실제 검경 합동조사에서 이같은 이유들이 사고 원인으로 지적됐다.

오씨는 수난구호법 위반 등으로 복역하다 폐암 진단을 받고 가석방된 뒤, 지난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자료사진=장헌권 목사 제공, 장헌권 목사가 공개한 세월호 조타수 오용석씨의 편지.)
 

장영락
장영락 [email protected]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5.01하락 30.2818:05 12/01
  • 코스닥 : 827.24하락 4.4418:05 12/01
  • 원달러 : 1305.80상승 15.818:05 12/01
  • 두바이유 : 81.31하락 4.0718:05 12/01
  • 금 : 2089.70상승 32.518:05 12/01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 [머니S포토] 소비자의 날 기념식 개최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27개국 코이카 글로벌 서포터스 화려한 '피날레 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