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 폭행 논란 사과 "친구와 술자리 다툼… 자숙중 물의 죄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슈퍼주니어 멤버 강인이 폭행 논란과 관련해 공식 사과했다. 
강인, 폭행 논란 사과 "친구와 술자리 다툼… 자숙중 물의 죄송"

오늘(17일) 강인 소속사 SJ 레이블 측은 "물의를 일으켜 진심으로 죄송하다. 당시 강인은 술자리에 함께 있던 친구와 다툼이 있떤 중 오해를 빚어 파출소에서 현장에 오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상대방에게 사과했고 현장에서 원만히 마무리한 상황. 자숙 중인 상태에서 물의를 일으켜 다시한번 진심으로 죄송하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앞서 이날 새벽 강인은 강남구 신사동의 한 술집에서 폭행건으로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이날 강인이 있던 술집에서 '여자친구를 폭행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으나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아 강인을 훈방조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피해자는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강인은 2005년 슈퍼주니어 멤버로 데뷔, 2009년과 지난해 두 번의 음주운전으로 활동을 중단한 상태다.

다음은 강인 측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SJ레이블 입니다. 강인 관련해 입장 말씀드립니다.

먼저, 물의를 일으켜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당시 강인은 술자리에 함께 있던 친구와 다툼이 있던 중, 오해를 빚어 파출소에서 현장에 오시게 되었습니다. 상대방에게 사과했고 현장에서 원만히 마무리한 상황입니다.

자숙 중인 상태에서 물의를 일으켜 다시한번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사진. MBC 제공

 

김유림
김유림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디지털뉴스룸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9.81하락 1.9518:05 11/29
  • 코스닥 : 822.44상승 618:05 11/29
  • 원달러 : 1289.60하락 4.118:05 11/29
  • 두바이유 : 82.14상승 0.6518:05 11/29
  • 금 : 2060.20상승 27.218:05 11/29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영테크 파이팅!'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자산운용업계, 공정 가치평가 힘써달라"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올해 20돌 '대중소 동반성장 주간 기념식' 참석한 이영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