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서' 김혜윤 "'SKY캐슬' 종영 후 백수됐다"… 차기작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영철, 김혜윤(오른쪽). /사진=SBS '김영철의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캡처
김영철, 김혜윤(오른쪽). /사진=SBS '김영철의 파워FM' 보이는 라디오 캡처
'SKY캐슬'에서 '예서'로 활약한 배우 김혜윤이 근황을 공개했다. 

22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김영철의 파워FM'에는 김혜윤이 출연했다.

김혜윤은 "드라마 종영 후 대학교를 졸업했다"며 "이제 백수가 됐으니 다음 작품으로 취직할 생각이다"고 밝혔다. 그는 차기작 계획에 대해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고 전했다.

김혜윤은 'SKY캐슬' 현장 분위기 메이커로 조병규를 꼽으며 "장난기가 있고 유머러스하고 재치가 있다"면서 "선배들에게도 먼저 잘 다가가고 우리에게도 잘 해줬다. 그래서 현장 분위기가 더 좋았던 것 같다"고 칭찬했다. 

김혜윤이 뽑은 캐릭터와 실제가 제일 다른 사람은 김서형이었다. 그는 "김주영 선생님으로만 생각하다가 명상실 장면에서 처음 만났는데 선배가 '언니가 핫팩 챙겨줄게'라고 말을 걸어서 그때 딱 김주영과 다른 사람이라는 걸 느꼈다"고 밝혔다.

또 모녀지간으로 호흡을 맞춘 염정아에 대해서는 "선배와 같이 연기를 하면서 배우로서 많이 배웠고 연기도 많이 배웠다"고 말했다. 
 

김경은
김경은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8.13하락 6.8418:05 09/22
  • 코스닥 : 857.35하락 3.3318:05 09/22
  • 원달러 : 1336.80하락 2.918:05 09/22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18:05 09/22
  • 금 : 1945.60상승 618:05 09/22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