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지태·김효진 부부, 오늘(15일) 둘째 득남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지태 김효진. 유지태. 김효진. 둘째. 득남. 영화배우 유지태(43)·김효진(35) 부부가 득남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유지태 김효진. 유지태. 김효진. 둘째. 득남. 영화배우 유지태(43)·김효진(35) 부부가 득남했다. /사진=임한별 기자

영화배우 유지태(43)·김효진(35) 부부가 득남했다.

유지태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15일 "김효진이 오늘 오후 아들을 출산했다"며 "유지태는 아침부터 아내 곁을 지켰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라고 밝혔다.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인 유지태와 김효진 부부는 2003년 의류업체 광고모델로 처음 인연을 맺고 2007년 초 연인사이로 발전해 4년 열애 끝에 2011년 결혼식을 올렸다. 이들은 결혼 생활 3년 만인 2014년 7월 첫 아들 수인 군을 출산했고 5년 만에 둘째 출산 소식을 전했다.

한편 유지태는 다음달 4일 방송되는 MBC TV 토요극 '이몽'으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정소영
정소영 [email protected]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35.29상승 15.4818:05 11/30
  • 코스닥 : 831.68상승 9.2418:05 11/30
  • 원달러 : 1290.00상승 0.418:05 11/30
  • 두바이유 : 82.99상승 0.8518:05 11/30
  • 금 : 2067.10상승 6.918:05 11/30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 [머니S포토] 한은 이창용 "물가 기조적 둔화…현 긴축 수준 유지가 적절"
  • [머니S포토] 외교부, 2023 글로벌 혁신을 위한 미래대화 개최
  • [머니S포토] 한은 금통위, 3.50% '7연속 동결'로 올해 기준금리 마무리
  • [머니S포토] '안전한 음주는 없습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