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무시하고 파티 벌인 美 대학생, 44명 무더기 확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대학생들이 봄방학을 맞아 파티를 벌이다 44명이 무더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사진=로이터
미국 대학생들이 봄방학을 맞아 파티를 벌이다 44명이 무더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사진=로이터

미국 대학생들이 파티를 벌이다 44명이 무더기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1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봄방학을 기념해 멕시코로 여행을 떠나 파티를 벌인 텍사스주립대 오스틴 캠퍼스 소속 대학생 70여명 중 44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감염된 44명은 현재 격리된 상태이다.

현재 텍사스 보건당국은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와 협력해 해당 비행기편 탑승객에 대한 전수조사를 진행 중이다.

오스틴 보건당국도 성명을 내고 “코로나19는 건강하고 젊은 신체에 숨어있다가 취약계층에게 옮겨가 치명적인 병세를 일으키는 바이러스”라며 “젊은이들은 코로나19에 무적일 것이라는 착각을 버려라"고 당부했다.

한편 미국에서 대학생들의 집단감염이 발생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앞서 탬파대학교와 위스콘신주립대 매디슨 캠퍼스에서도 봄 방학을 기념해 여행을 떠났다 감염된 전례가 있었다.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생시에는 ‘국번없이 1339
 

강소현
강소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