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 늦은 여름에 떠나는 부산 호캉스 상품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 광안리에 위치한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이 긴 장마로 인해 늦은 여름휴가를 계획하는 늦캉스족을 대상으로 '레이트 서머 바캉스 패키지'를 9월 30일(수)까지 선보인다고 밝혔다.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
©켄트호텔 광안리 바이 켄싱턴

이번 패키지는 호텔의 최고층인 15층에 위치한 스카이라운지에서 광안리 바다와 광안대교의 화려한 전망을 만끽하며 무제한 와인파티 및 여름 시그니처 메뉴를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됐다.

레이트 서머 바캉스 패키지는 △객실 1박, △스카이라운지 와인파티 2인, △망고 빙수&시그니처 논알콜 칵테일 2잔, △켄싱턴 비치백 1개, △필로우 오더 서비스 4종으로 구성됐다.

패키지에 포함된 스카이라운지 와인파티는 아름다운 광안리의 야경을 배경으로 7종의 세계 와인(레드 3종, 화이트 2종, 스파클링 2종)과 생맥주 2종이 무제한 제공된다. 와인파티와 즐기기에 좋은 메인 플래터도 준비되며, 바삭한 식감의 바게트 위에 연어, 와규 비프, 아보카도, 하몽 등을 올린 브루스케타를 함께 즐길 수 있다. 메인 플래터 메뉴는 매월 변경되며 오는 9월 1일(화)부터는 타파스와 새우, 마늘을 올리브유에 튀기듯 구워낸 스페인 대표 요리인 '감바스'가 제공된다. 이외에도 뷔페식으로 제공되는 마리아주 안주와 달콤한 디저트 등 풍성하게 준비된다. 이용시간은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다.

시그니처 메뉴로 손꼽히는 망고빙수와 시그니처 논알콜 칵테일도 빼놓을 수 없는 즐거움이다. 망고빙수는 우유얼음을 눈꽃처럼 곱게 갈아낸 눈꽃 빙수 위에 신선한 망고가 듬뿍 올려져 있어 과육의 달콤함과 시원함을 동시에 맛볼 수 있다. 취향과 입맛에 따라 즐길 수 있도록 연유, 아몬드, 블루베리&라즈베리를 별도로 제공한다. 진한 치즈의 풍미와 촉촉함을 느낄 수 있는 치즈 케이크, 달콤한 마카롱도 함께 즐길 수 있다. 시그니처 논알콜 칵테일은 보는 것만으로도 시원해지는 푸른빛의 청량감이 느껴지는 칵테일로 제공된다. 이용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한편 패키지 출시 기념 이벤트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한 고객에 한해 얼리 체크인(14시) 또는 레이트 체크아웃(12시) 서비스 혜택을 제공한다.
 

강인귀
강인귀 [email protected]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5.07상승 2.118:05 09/27
  • 코스닥 : 841.02상승 13.218:05 09/27
  • 원달러 : 1349.30상승 0.818:05 09/27
  • 두바이유 : 96.10하락 0.6518:05 09/27
  • 금 : 1866.10하락 12.518:05 09/27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D-1 추석 연휴, 붐비는 승차권 현장 발매소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찾은 방문규 "ESG·新기업가 정신 등 선제적 대응 감사 드려"
  • [머니S포토] SKT '자강·협력' 투 트랙, AI 피라미드 전략 추진
  • [머니S포토] '고향 잘 다녀올게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