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일감 몰아주기' 비서관·'막말 논란' 마사회 회장 감찰 지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일감 물어주기' 의혹을 받는 청와대 비서관, 특혜 채용 의혹과 막말로 논란을 빚은 마사회 회장에 관해 감찰 지시를 내렸다. /사진=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일감 물어주기' 의혹을 받는 청와대 비서관, 특혜 채용 의혹과 막말로 논란을 빚은 마사회 회장에 관해 감찰 지시를 내렸다. /사진=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일감 몰아주기' 의혹을 받는 전효관 청와대 문화비서관과 특혜채용 의혹 및 막말로 논란을 빚은 김우남 한국마사회 회장 관련 감찰을 지시했다.

14일 오전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출입기자단에 "문 대통령은 언론에서 제기한 전효관 문화비서관의 서울시 재직 당시 일감 몰아주기 의혹과 김우남 한국마사회장의 폭언 등에 대해 즉시 감찰을 실시해 사실관계를 철저히 확인하고 신속하고 단호한 조처를 할 것을 김진국 민정수석에게 지시했다"고 말했다.

이태규 국민의당 의원실에 따르면 전 문화비서관은 2014년 8월부터 2018년까지 서울시 혁신기획관으로 재직하면서 본인이 설립했던 회사에 총 51억원 규모의 서울시 사업 12건을 몰아준 것으로 파악됐다.

더불어민주당 3선 의원 출신 김 회장은 의원 시절 본인 보좌관이었던 이를 비서실장으로 채용하려 했지만 이를 만류한 마사회 직원에게 욕설을 해 논란이 생겼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기자들에게 "대통령은 공직자들의 도덕성 문제는 더 엄정하게 다뤄야 한다는 생각"이라고 전했다. "이례적으로 신속한 조치"라는 평가에 대해선 "이례적이라 생각하지 않는다. 신속한 결정은 그동안 수많은 사례가 있다"며 "마땅한 조치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빈재욱
빈재욱 [email protected]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1.76상승 26.118:05 11/28
  • 코스닥 : 816.44상승 6.1918:05 11/28
  • 원달러 : 1293.70하락 10.118:05 11/28
  • 두바이유 : 81.49하락 1.5618:05 11/28
  • 금 : 2040.00상승 27.618:05 11/28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대표 '간병비 급여화 정책'
  • [머니S포토] 한컴, AI 사업 본격화…한컴 '어시스턴트' 내년 공개
  • [머니S포토] 볼보, 新시대 여는 프리미엄 순수 전기SUV 'EX30' 공개
  • [머니S포토] 국토부 원희룡 "검단 합의안 늦어 책임통감… 힘 보탤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