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홍준표 백신 거지 발언은 외교적 결례… 국힘 역풍맞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더불어민주당은 22일 루마니아 정부가 한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제공한 것을 두고 비판을 쏟아낸 국민의힘을 향해 "제1야당의 편협하고 왜곡된 시각은 팬데믹 위기를 극복하는데 하등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담보로 정치적 셈법만 따지는 야당의 술책은 역풍을 맞을 것"이라고 맞받아쳤다./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은 22일 루마니아 정부가 한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제공한 것을 두고 비판을 쏟아낸 국민의힘을 향해 "제1야당의 편협하고 왜곡된 시각은 팬데믹 위기를 극복하는데 하등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담보로 정치적 셈법만 따지는 야당의 술책은 역풍을 맞을 것"이라고 맞받아쳤다./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은 22일 루마니아 정부가 한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제공한 것을 두고 비판을 쏟아낸 국민의힘을 향해 "제1야당의 편협하고 왜곡된 시각은 팬데믹 위기를 극복하는데 하등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담보로 정치적 셈법만 따지는 야당의 술책은 역풍을 맞을 것"이라고 맞받아쳤다. 

이용빈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루마니아가 지난해 우리나라가 지원한 코로나19 진단키트에 대한 보답으로 모더나백신 45만회 분 공여를 결정했다"며 "팬데믹 상황을 극복하는데 국가 간 보건 협력의 좋은 사례"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어 "그런데도 제1야당은 편협하고 왜곡된 시각으로 국제공조마저 흠집내기에 여념이 없다"며 "제1야당의 여전히 무엇이 문제인지도 모르는 막무가내식 트집잡기는 정치적 공세라고 하기에도 그 수준이 부끄럽다"고 꼬집었다. 

이 대변인은 "몇 달 전 백신 스와프로 정부를 공격하던 국민의힘이 이제는 스와프를 이유로 정부를 타박한다"며 "홍준표 대선 후보는 '백신 거지가 되었냐'는 망언으로 외교적 결례까지 범했다"고 지적했다. 

앞서 허은아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루마니아 정부가 폐기 직전의 모더나 백신 45만 회분을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한국에 지원하기로 했다. 외교부는 부랴부랴 '일방적 지원'이 아닌 '스와프'라며, 여전히 무엇이 문제인지도 모르는 황당한 해명을 내놓았다"며 "더 이상 허울 좋은 홍보와 언어 유희로 일관하는 국민 기만을 멈추시라. 졸지에 '백신 처리국'으로 전락시키고, 국민들의 고통을 초래한 데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루마니아로부터 폐기 직전 백신 45만회 분을 지원받는다고 한다"며 "이번에도 특수부대 동원해 백신 운반 쇼나 할 건가"라고 반문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5.60상승 0.1918:05 06/07
  • 코스닥 : 880.72상승 10.4418:05 06/07
  • 원달러 : 1303.80하락 4.318:05 06/07
  • 두바이유 : 74.31하락 2.118:05 06/07
  • 금 : 1981.50상승 7.218:05 06/07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 [머니S포토] 경제 규제혁신 TF회의, 발언하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한덕수 국무총리 '벤처·스타트업 목소리 청취'
  • [머니S포토] 선거법 재판 출석한 이재명 野 대표
  • [머니S포토] 오세훈 "지역·주민 소통하는 청년안심주택 부지런히 공급"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