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폭유착설' 주장한 김용판에… 이재명 "국회의원 면책특권 제한해야 한다"

[2021 국감] 김용판 "국제마피아 핵심 조직원 진술서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용판 국민의힘 의원(대구 달서구병)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폭력조직 사이 유착 의혹을 제기하자 이 지사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강하게 반박했다. 사진은 이재명 지사(왼쪽)와 김 의원. /사진=뉴스1
김용판 국민의힘 의원(대구 달서구병)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폭력조직 사이 유착 의혹을 제기하자 이 지사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강하게 반박했다. 사진은 이재명 지사(왼쪽)와 김 의원. /사진=뉴스1
김 의원은 18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경기도 대상 국정감사에서 "박철민과 이준석, 이태호는 국제마피아파의 핵심 조직원"이라며 "최근 작성한 박철민씨의 진술서와 사실확인서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그는 "2007년 이전부터 이 지사는 국제마피아파 원로 선배들과 변호사 시절부터 유착이 있었다. 사건을 소개받고 커미션 주는 공생관계, 유대관계를 가졌다"며 "이 시장 선거 당시 이태호 큰형님이 합류하면서 인연이 더 깊어졌다. 이태호가 이 지사를 밀으라고 지시했다"고 전했다.

이어 "불법 도박 사이트로 돈을 벌고 이 지사의 스폰이 되라고 코마트레이드가 도박 사이트, 자금세탁회사인 줄 알면서 특혜를 줬다"며 "이 지사에게 수십 차례에 걸쳐 20억원 가까이 지원했다. 이 지사의 측근을 코마트레이드 직원으로 등재해서 월급을 주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이 지사가 구단주인 FC성남과 코마트레이드가 후원 협약을 맺었고, 이 지사는 조건에 부합하지 않는 회사를 성남시 우수기업으로 표창했다"며 "이재명 보스라는 호칭이 있을 정도로 잘 챙겼다. 수괴급으로 처벌받아야 한다, 국제마피아파와 유착관계가 긴밀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허위진술이라고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박철민씨가 모든 것을 건 공익제보에서 진정성을 느낀다"며 "진술서에는 박철민씨가 1억5000만원을 줬다고 한다. 당당하고 명예회복하고 싶다면 특검 수사에 협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이 지사는 "제가 이렇게 했으면 옛날에 전부 처벌받았을 것"이라며 "이 자리에 있을 수도 없었다"고 반박했다. 그는 "이래서 국회의원 면책특권을 제한해야 한다.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현금으로 준 것도 있다고 하니 일부 수표로 줬다는 거니까 쉽게 확인되겠다"고 반박했다. 
 

양진원
양진원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4.28하락 20.6718:05 12/05
  • 코스닥 : 813.38하락 15.1418:05 12/05
  • 원달러 : 1311.20상승 7.218:05 12/05
  • 두바이유 : 78.03하락 3.2818:05 12/05
  • 금 : 2042.20하락 47.518:05 12/05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2023 해외항만 개발 지원협의체 파이팅!'
  • [머니S포토]  2023 한화 배터리데이, 'K-배터리의 미래는'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