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화장실 30분 머문 20대 남성 검거… "남자용인 줄 알고" 황당 변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자화장실로 착각했다며 여자화장실에서 30분가량 머문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10일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남자화장실로 착각했다며 여자화장실에서 30분가량 머문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10일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남자화장실로 착각했다며 여자화장실에서 30분가량 머문 혐의를 받는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20대 남성 A씨를 성적 목적 공공장소침입등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8일 오후 9시20분쯤 서울 강남구 대치동 한 건물 여자화장실에 몰래 들어간 혐의를 받는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씨를 임의동행해 조사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당시 상황에 대해 "남자 화장실로 착각했다"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를 상대로 조사를 진행 중인 경찰은 불법 촬영 여부 등도 확인할 방침이다.
 

최다인
최다인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최다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99.05하락 9.0809:42 09/25
  • 코스닥 : 849.87하락 7.4809:42 09/25
  • 원달러 : 1332.00하락 4.809:42 09/25
  • 두바이유 : 94.27상승 1.0409:42 09/25
  • 금 : 1945.60상승 609:42 09/25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 [머니S포토] 수출상담 받는 참석자들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추석 앞두고 금융권 인사들과 전통시장 방문
  • [머니S포토] 서울시  '초고층 건축물' 재난 가정, 민관 합동 훈련 실시
  • [머니S포토] 생두·원두·스몰로스터 등 커피재료 없는거 빼고 다 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