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충무공 방위산업전 참가… 4차 산업혁명 기반 제품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로템이 2022 충무공 이순신 방위산업전에 참가해 4차 선엽혁명 기술 기반 제품을 전시한다. 사진은 현대로템 전시관 전경. /사진=현대로템 제공
현대로템이 경남권 대표 방산전시회 '충무공 이순신방위산업전'에서 방산 부문 미래 제품군을 선보인다.

현대로템은 지난 6일부터 오는 9일까지 경남 창원 소재 해군사관학교에서 개최되는 '2022 충무공 이순신방위산업전(YIDEX)'에 참가한다고 8일 밝혔다.

국내 방산 수출 촉진과 첨단 기술 발전상을 소개하기 위해 격년으로 개최되는 이번 전시회는 창원시, 해군사관학교, 해군군수사령부가 주최하고 창원산업진흥원이 주관한다. 국내외 주요 업체들이 참가해 각종 무기체계를 전시하며 수출 상담회, 학술행사 등 부대 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이번 전시회의 공식 후원사로 참여하는 현대로템은 무인화,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 기술 기반의 방산 부문 미래 모빌리티 제품군을 전시한다. 전시 주제는 '미래 전장환경 및 시장 변화에 신속히 대응하는 지상무기체계 선도 기업'이다.

현대로템 전시관은 실내와 야외로 구분된다. 실내 전시관의 주요 전시품인 다목적 무인차량은 임무에 따라 다양한 장비를 탑재해 운용할 수 있는 원격 및 자율주행 무인 플랫폼이다.

다목적 무인차량은 지난 1월 야전 시범 운용을 마치고 한국군에 2대가 정식으로 납품됐다. 미래 전장에서 사람을 대신해 수색정찰, 화력지원, 물자보급, 환자후송 등 다용도로 활용될 전망이다.


K2 전차와 차륜형장갑차의 뒤를 이를 차세대 전차 및 차륜형장갑차 모형도 함께 전시된다. 인공지능 기반 차량운용체계 및 유무인 복합운용 개념을 적용해 미래 전장환경에 최적화된 성능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야외 전시관에서는 K2 전차 실물이 전시된다. 현대로템은 올해 K2 전차의 폴란드 수출에 성공한 바 있으며 글로벌 시장에서 검증된 K2 전차의 경쟁력과 해외 진출 성과를 홍보할 계획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당사의 최신 미래 무기체계 기술을 알리고자 한다"며 "첨단기술 연구개발에 매진해 미래 시장에 대응 가능한 제품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욱
김동욱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9.51하락 5.8709:58 12/07
  • 코스닥 : 815.85하락 3.6909:58 12/07
  • 원달러 : 1319.10상승 609:58 12/07
  • 두바이유 : 77.53하락 109:58 12/07
  • 금 : 2047.90상승 11.609:58 12/07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 [머니S포토] 알리익스프레스, 향후 3년간 IP 보호 위해 '100억' 투자
  • [머니S포토] 정통 경제 관료 출신 '최상목' 부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박상우 "부동산 규제완화 입장 갖고 시장 대할 것"
  • [머니S포토] 신진디자이너 하이브리드 패션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