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M PE, 한샘 주식 1000억원 공개매수 결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인 유한회사와 하임2호 유한회사가 한샘 주식 약 182만주를 공개매수하기로 했다. 사진은 한샘 사옥. /사진제공=한샘
한샘의 최대주주인 사모펀드 운용사 IMM 프라이빗에쿼티(PE)가 한샘 주식 1000억원어치를 시장에서 공개매수한다.

2일 하임 유한회사와 하임2호 유한회사는 한샘 주식 181만8182주(발행주식총수의 7.7%)를 주당 5만5000원에 공개매수할 계획이라고 공시했다. 공개매수 규모는 최대 1000억원에 이른다.

이번 공개매수 기간은 이날부터 오는 21일까지다. 공개매수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 맡았다. 공개매수 목적은 경영권 안정이다. 공개매수 목표 물량을 모두 채우면 IMM PE의 지분은 28.2%에서 36.0%로 늘어날 예정이다. 응모 주식수가 매수예정 주식수에 미달하면 전부 매수하고 초과하면 안분 비례해 사들일 계획이다.

하임 유한회사와 하임2호 유한회사는 IMM PE가 한샘 투자를 위해 결성한 유한회사다. 하임 유한회사는 IMM 로즈골드 4호 펀드가, 하임2호 유한회사는 IMM 하인 코인베스트먼트원 사모투자 합작회사가 최대주주로 있다.

IMM PE는 2021년 10월 한샘의 창업주이자 최대주주인 조창걸 명예회장과 특수관계인 7명의 보유 지분에 대한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보통주 652만주에 대한 계약을 맺으며 지분 27.7%를 확보 후 최대주주로 올라섰다. 거래 금액은 1조4513억원이다. 경영권 프리미엄을 상당 부분 적용해 주당 22만1000원의 가격이 책정됐다. 당시 주가의 두 배 수준이었다.

한샘은 IMM PE에 인수된 이후 외부 시장 상황 악화와 더불어 주가 추락을 겪어왔다. 2021년 9월30일 한샘의 주가는 종가 기준 12만원이었고 지난달 28일 4만485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연희진
연희진 [email protected]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7.80하락 0.0511:32 12/11
  • 코스닥 : 837.45상승 7.0811:32 12/11
  • 원달러 : 1319.20상승 12.411:32 12/11
  • 두바이유 : 76.07상승 1.0711:32 12/11
  • 금 : 2014.50하락 31.911:32 12/11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 [머니S포토] 입시비리 첫 공판 출석한 조국 자녀 '조민'
  • [머니S포토] '수능 점수 어때?'
  • [머니S포토] 진술 거부 예고 '송영길' 檢 돈 봉투 의혹 소환 조사
  • [머니S포토] 추경호 "요소수 대체로 안정적…4.3개월분 물량 확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