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뱅 주가 74% 하락에도… 전·현직 임원 '스톡옵션 잔치' 최대 71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카카오뱅크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의 지난해 연봉이 9억5000만원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카카오뱅크 전·현직 임원은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하면서 최대 72억원을 웃도는 보수를 챙긴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카카오뱅크가 공시한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윤 대표는 지난해 4억6500만원의 급여와 4억8800만원의 성과급 등 총 9억5300만원을 받았다.

앞서 윤 대표는 지난달 말 4연임에 성공했다. 윤 대표의 임기는 오는 29일부터 2년으로 2025년까지 카카오뱅크를 이끈다. 카카오뱅크 수장으로서 총 9년 동안 장기집권하는 셈이다.

이사회 의장을 지낸 김주원 카카오뱅크 전 기타비상무이사는 2019년 3월 받은 스톡옵션 40만주 가운데 잔여 28만주를 행사해 71억2600만원을 받았다. 급여는 3700만원, 상여금은 4000만원으로 집계됐다.

정규돈 최고기술책임자(CTO)는 스톡옵션 행사이익을 포함해 40억8000만원의 보수를 받으며 현직 임직원 중 연봉킹에 올랐다. 정규돈 CTO의 스톡옵션 행사 차액은 33억9600만원으로 여기에 급여 3억3000만원, 상여 3억5900만원을 수령했다.

고정희 최고서비스책임자와 김석 최고전략책임자도 스톡옵션 행사 이익을 포함해 각각 23억2800만원, 22억4700만원을 보수로 받았다.

김광옥 카카오뱅크 부대표는 10억원의 보수를 받았다. 급여가 4억200만원, 상여가 5억9800만원으로 김 부대표는 지난해 스톡옵션을 행사하지 않았다.

직원 중에서는 지난해 퇴직한 변재주씨가 스톡옵션 행사이익 19억원을 포함해 법정퇴직금 1억원 등 총 21억원의 보수를 챙겼다.

카카오뱅크 전·현직 임원이 스톡옵션 잔치를 벌였지만 현재 카카오뱅크 주가는 힘을 쓰지 못하고 있다. 카카오뱅크의 전날 종가는 2만4500원으로 지난 2021년 8월 상장 직후 찍었던 최고가(9만4400원) 대비 74% 하락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58.81상승 4.1218:25 05/26
  • 코스닥 : 843.23하락 4.4918:25 05/26
  • 원달러 : 1324.50하락 1.518:25 05/26
  • 두바이유 : 75.33하락 1.3918:25 05/26
  • 금 : 1944.30상승 0.618:25 05/26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 [머니S포토] 민주당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투기는 방사능 테러다!'
  • [머니S포토] 김웅 부총재보 "올해 중반까지 국내 물가상승률 둔화"
  • [머니S포토] '경제개발 60주년 컨퍼런스' 추경호 부총리, 역대 경제사령탑 에스코트
  • [머니S포토] 하루 앞으로 다가온 부처님 오신 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